여 명 문 학
  • 전 병 윤
  • 김 성 렬
  • 김 용 호
  • 오 세 철
  • 김 우 갑
  • 김 영 아
  • 전 금 주
  • 김 성 우
  • 김 홍 성
  • 최 규 영
  • 장 호 걸
  • 한 재 철
  • 성 진 수
  • 변 재 구
  • 김 동 원
  • 임 우 성
  • 노 태 영
  • ADMIN 2020. 05. 26.
     어느 눈물나는 주제가
    글쓴이: 전금주  날짜: 2005.09.16. 14:00:06   추천: 50
    전금주:
    어느 눈물나는 주제가 전금주 식물들도 아기들도 흔들어주어야 산다 우리는 그동안 시끄러운 벌레들 때문에 밖에 소문날까봐 얼마나 가슴 조이며 살아왔던가 얼마나 많은 나라의 정기(精氣)가 남모르게 밖으로 새어 나갔던가 맺힌 피가 흔들리고 덩달아 가슴도 울렁거리고 동네도 옛 모습이 아니고 이제 우리는 모두 함께 흔들고 가슴과 가슴을 맞대고 얼굴과 얼굴을 마주보고 손과 손을 잡으며 정을 나누고 방방곡곡을 요동치게 만들었다 이제 나라가 살만한 곳으로 되었다 흔들어라 움직여라 대~한~민~국! 코~오~리~아! 콧물을 흘리며 눈물을 흘리며 그리고 서로 가슴을 껴안고 내가 너이고 네가 나임을 우리 하나임을 만방(萬邦)에 알렸노라 언제부터 우리에게 담과 벽이 있었던가 이제 다 무너졌다 충청이 뭐고 중부가 뭐고 호남이 뭐고 영남이 뭐고 남과 북이 무슨 의미가 있는가 무너졌다 또 무너졌다 다시 담과 벽을 쌓으려 하는 자 이제 흔들리는 땅속에 살며시 사라져버려라 숨 쉬는 나무마다 모두 우리 한민족에게 강한 기(氣)를 능력 있는 그래서 자랑해도 좋은 모든 것을 나누어 준다 우리 스스로도 다른 모든 우리 식구들에게 평화와 사랑과 정으로 또 다시 따스한 눈빛으로 빛나는 눈물방울로 우리 주변 모든 사람들에게 나와 너를 주고받을 수 있는 세상 모든 민족이 부러워하는 어른이 없는 나라 이탈리아도 무릎 꿇고 존경하는 그 러 한 우 리 나 라 대~한~민~국, 코~리~아로 세 계 에 우 뚝 서 리 라 ※ 2002년 6월 22일 월드컵 4강 신화가 창조된 날을 기념하여 그 당시에 즉흥적으로 쓴 시입니다.
    글쓴이:  암호:  댓글:  
    LIST  VOTE MODIFY DELETE WRITE  





    전체글 목록 2020. 05. 26.  전체글: 28  방문수: 16881
    전금주
    28 고향의 봄  전금주2011.01.15.42
    27 구름 속 나그네  전금주2011.01.15.62
    26 귓속말  전금주2011.01.15.51
    25 기도의 선생  전금주2011.01.15.29
    24 밤하늘 등대에서  전금주2011.01.15.29
    23 아름다운 친구들  전금주2011.01.15.29
    22 좁은 길  전금주2011.01.15.40
    21 병실 안 허수아비  전금주2006.03.04.71
    20 검도(劍道)의 창(窓)  전금주2006.03.04.100
    19 13:00시의 차 한 잔  전금주2006.01.21.65
    18 겨울 소나무  전금주2006.01.21.46
    17 비 내리는 호수가에 서서(동시)   전금주 2005.12.02.50
    16 무(無)는 없다  전금주2005.11.07.101
    15 고래 사냥  아, 슬픈 ...전금주2005.11.02.46
    14 어느 방죽가의 사계(四季)  전금주2005.10.06.111
    13 동행(同行)  전금주2005.09.27.53
    12 추석 냄새  전금주2005.09.16.35
    11 선생님, 나의 선생님  전금주2005.09.16.60
    10 주인공(主人公) [2] 전금주2005.09.16.64
    9 풍성한 무소유  전금주2005.09.16.48
    8 아름다운 사람  전금주2005.09.16.49
    7 어느 눈물나는 주제가  전금주2005.09.16.50
    6 피로의 약  전금주2005.09.16.40
    5 할머니 단상(斷想)  전금주2005.09.16.47
    4 그대 거기 있기에  전금주2005.09.16.72
    3 우주의 언어  전금주2005.09.16.48
    2 알파와 오메가  전금주2005.09.16.53
    1 그 날을 기다리며  전금주2005.09.16.47
    RELOAD WRITE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