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 화
아이디
암호
회원가입   암호분실



 
 
 
 
 
 
 
 
 
 
 
 
 
 
 
 
 
 
 
 
그도세상:::예화
ADMIN 2020. 09. 24.
 언제 죽게 되나요
글쓴이: 김용호  날짜: 2020.07.23. 15:20:48   추천: 1
예화:

언제 죽게 되나요

1910년, 신문 칼럼에 아래와 같은 이야기가 실렸다.
열살 난 지미는 여섯 살 짜리 여동생에게 참 잘해주는 오빠였다.
어느 날, 여동생이 자전거를 타다가 넘어져서
다리대동맥을 다쳤다.
지미는 겁에 질려 숨도 제대로 쉬지 못했다.
의사가 사고 현장으로 달려왔을 때,
여동생은 출혈이 심해서 목숨이 위태로웠다.
동맥이 절단된 부분을 지혈했지만,
여동생의 심장박동은 여전히 미미했다.
몹시 초조해진 의사는 지미에게 물었다.
〃지미,혈액형이 같은 네가 피를 주면
동생의 생명을 구하는데, 도움이 되겠는데.... 괜찮겠니?〃
지미는 침을 꿀꺽 삼키더니 고개를 끄덕였다.
의사는 지미를 부엌식탁에 눕히고, 피를 뽑기 시작했다.
그리고 채혈한 피를 여동생의 혈관에 주사했다.
그후 30분 동안 의사와 가족은 여동생의 상태를 초조하게
지켜보면서 기도했다.
의사는 계속 청진기로 여동생의 심장박동을 점검했다.
마침내 지미의 여동생은 위기를 넘겼다.
의사는 이마에서 땀을 훔쳐냈다.
그때서야 지미가 아직도 부엌 식탁위에 반듯이
누워 있음을 알아차렸다.
지미는 긴장한채 덜덜 떨고 있었다.
〃아니 왜 그러니, 지미?〃 의사가 물었다.
〃저는 어....언제 죽게 되나요?〃
지미는 이를 꽉 문채 물었다. 의사는 지미가 피를 뽑는다는
말을 오해했음을 깨달았다.
지미는 여동생에게 자신의 몸에 있는 피 전부를 줘야
한다고 받아들였던 것이다.
의사가 여동생에게 피를 주겠느냐고 물었을 때
지미는 침을 꿀꺽 삼키며 잠시 머뭇거리는 했지만,
여동생을 위해 기꺼이 죽겠다고 나섰던 것이다!
의사는 여동생에게 줄 피를 조금만 뽑았다고
지미를 안심시켰다.
지미는 여동생을 살리기 위해 목숨까지 내주는 희생을
하려고 했던것이다.

잭 캔필드《씨뿌리는 사람의 씨앗주머니》중에서

글쓴이:  암호:  댓글:  
LIST  VOTE MODIFY DELETE WRITE  





전체글 목록 2020. 09. 24.  전체글: 17920  방문수: 5330278
예화
알림 그도세상 회칙
*2020.04.25.*
알림 좋은 예화 모음 6*김용호2016.11.27.*
알림 좋은 예화 모음 5*김용호2016.11.16.*
알림 좋은 예화 모음 4*김용호2015.06.12.*
알림 좋은 예화 모음 3*김용호2015.02.27.*
알림 좋은 예화 모음 2*김용호2014.05.17.*
알림 좋은 예화 모음 1*김용호2013.08.17.*
알림 기도 예문 모음 40편/3
*김용호2013.04.25.*
알림 기도 예문 모음 40편/2
*김용호2012.12.03.*
17920 외모로 판단하지 말라 김용호2020.09.19.1
17919 때늦은 후회 김용호2020.09.19.1
17918 손에 쟁기를 잡고 뒤를 돌아보지 마라 김용호2020.09.19.1
17917 매일 매맞는 학생 김용호2020.09.19.1
17916 거짓과 아첨 김용호2020.09.19.1
17915 우유 한잔 김용호2020.09.19.1
17914 최고의 명예 김용호2020.09.19.1
17913 관계의 소중함 김용호2020.09.19.1
17912 조금 더 위였습니다 김용호2020.09.19.1
17911 하나님 없다는 증명 김용호2020.09.19.1
17910 내 탓 김용호2020.09.19.1
17909 등뒤에서 김용호2020.09.19.1
17908 이해는 아름다운 시작입니다 김용호2020.09.19.1
17907 어떤 처방전 김용호2020.09.19.1
17906 사람답게 산다는 것 김용호2020.09.19.1
17905 작은 일도 소홀히 하지 말라 김용호2020.09.19.1
17904 걱정하지 않을 이유 김용호2020.09.19.1
17903 어느 답답한 사람 이야기 김용호2020.09.19.1
17902 진정한 행복의 원리 김용호2020.09.19.1
17901 必死則生 必生則死 김용호2020.09.19.1
17900 어느 부부의 이별과 사랑 김용호2020.09.19.1
17899 존중 김용호2020.09.19.1
17898 프레임의 법칙 김용호2020.09.19.1
17897 잃어버린 물건 김용호2020.09.19.1
17896 공포심 김용호2020.09.19.1
17895 처칠이 늦게 일어나는 이유 김용호2020.09.19.1
17894 이탈리아의 밀라노 대성당의 문 김용호2020.09.19.1
17893 어느 노인의 기도 작자 미상김용호2020.09.19.1
17892 살아있는 행복 김용호2020.09.19.1
17891 고통의 표현 김용호2020.09.19.1
17890 그 걸 아낍니다 김용호2020.08.07.1
17889 깨달음 김용호2020.08.07.1
17888 죽음 앞에 김용호2020.08.07.1
17887 화나고 힘들 때 이렇게 해보세요 김용호2020.08.07.1
17886 가장 중요한 일 김용호2020.08.07.1
17885 상대방의 마음을 움직이는 30가지 방법 김용호2020.08.07.1
17884 언제나 기분 좋은 말들 김용호2020.08.07.1
17883 고난 김용호2020.08.07.1
17882 관계의 소중함 김용호2020.08.07.1
17881 세 개의 문 김용호2020.08.07.1
17880 당신의 선택은 무엇입니까 김용호2020.08.07.1
17879 믿음의 품새 김용호2020.08.07.1
17878 이보다 더 좋을 수 없다 김용호2020.08.07.1
17877 동심초 김용호2020.08.07.1
17876 인생의 동반자 김용호2020.08.07.1
17875 주례 없는 결혼식 김용호2020.08.07.1
17874 마지막 결정자 김용호2020.08.07.1
17873 진정한 프로의 마음가짐 20가지 김용호2020.08.07.1
17872 힘들 때 보는 비밀 비망록 김용호2020.08.07.1
17871 반잔의 커피 김용호2020.08.07.1
17870 큰 것 작은 것 김용호2020.08.07.1
17869 준비하는 주일 김용호2020.08.07.1
17868 쉼표 김용호2020.08.07.1
17867 진정한 부 김용호2020.08.07.1
17866 통역 김용호2020.08.07.1
17865 오만가지 생각 김용호2020.08.07.1
17864 과거 현재 미래 김용호2020.08.07.1
17863 고요한 밤 김용호2020.08.07.1
17862 빛과 소금 김용호2020.08.07.1
17861 노년 예찬 김용호2020.08.07.1
17860 감사의 기도 김용호2020.07.23.1
17859 인생을 잘 사는 비결 김용호2020.07.23.1
17858 마지막 끈 김용호2020.07.23.1
17857 신의 선물이란다 김용호2020.07.23.1
17856 십자가의 무게 김용호2020.07.23.1
17855 언제 죽게 되나요 김용호2020.07.23.1
17854 유모차 공수작전 김용호2020.07.23.1
17853 환경 김용호2020.07.23.1
17852 과거 현재 미래 김용호2020.07.23.1
17851 등대 같은 사람 김용호2020.07.23.1
17850 두 마리의 당나귀 김용호2020.07.18.1
17849 인생의 조화 김용호2020.07.18.1
17848 무엇이 중요한가 김용호2020.07.18.1
17847 섣부른 판단을 하지 말라 김용호2020.07.18.1
17846 인내력을 기르는 8가지 방법 김용호2020.07.18.1
17845 인간삼락(人間三樂) 김용호2020.07.18.1
17844 당신의 미래는 오늘 시작된다 김용호2020.07.18.1
17843 인간에게서 가장 놀라운 점 김용호2020.07.18.1
17842 해석자 예수 김용호2020.07.18.1
17841 이별 박물관 김용호2020.07.18.1
17840 유왕과 포사 김용호2020.07.18.1
17839 고기를 잘 굽는 비결 김용호2020.07.18.1
17838 이름은 이름 일뿐 김용호2020.07.18.1
17837 신이 내리는 벌 김용호2020.07.18.1
17836 의사소통을 위한 10가지 좋은 말 김용호2020.07.18.1
17835 지옥에 대한 묘사 열 가지 김용호2020.07.18.1
17834 하루에 다섯 번씩 미소를 김용호2020.07.18.1
17833 내 삶의 감사 김용호2020.07.18.1
17832 젊어지기 위한 10가지 좋은 말 김용호2020.07.18.1
17831 휴머니스트 김용호2020.07.18.1
17830 인간의 욕심 김용호2020.07.17.1
17829 강물재판 김용호2020.07.17.1
17828 흰 담비의 아름다운 털 김용호2020.07.17.1
17827 의사와 치료비 김용호2020.07.17.1
17826 골프공에 딤플 김용호2020.07.17.1
17825 기러기의 세 가지 덕목 김용호2020.07.17.1
17824 늙으면 김용호2020.07.17.1
17823 부부만이 할 수 있는 사랑의 표현 김용호2020.07.17.1
17822 삶의 다짐 9가지 김용호2020.07.17.1
17821 더 빨리 보다는 더 정확히 김용호2020.07.17.1
RELOAD WRITE
1 [2] [3] [4] [5] [6] [7] [8] [9] [10]  ▶ 1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