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 화
아이디
암호
회원가입   암호분실



 
 
 
 
 
 
 
 
 
 
 
 
 
 
 
 
 
 
 
 
그도세상:::예화
ADMIN 2019. 09. 22.
 청지기는 훈련되어져야 한다
글쓴이: 김용호  날짜: 2019.05.07. 14:21:45   추천: 1
예화:

청지기는 훈련되어져야 한다

교회에서 제직은 목사, 장로, 안수집사, 권사, 전도사,
서리집사를 가리킨다.
여기에 찬양대원, 주일학교 교사와 각양 사역을 위해
임명된 성도를 합하여 청지기라고 한다.
교회의 청지기들은 받은 달란트에 따라 교회를 세우기 위해 맡은
사역에 충성해야 한다.
그러므로 훌륭한 사역자가 되기 위해서는 훈련이 필요하다.

1. 직무수행을 위해서 청지기 훈련이 필요하다.

청지기 사역의 목적은 봉사의 일을 통해 교회를 세우는 데 있다.
아무리 사회에서 유능한 활동을 한다 하더라도 영적인 사역인
교회를 섬기는 것과는 다르다.
그러므로 자신이 맡은 사역이 어떤 일인지, 어떻게 섬겨야
훌륭한 영적 청지기가 되는지를 훈련받아야 한다.
훈련받지 않으면 자칫 구경꾼으로 세월을 보낼 수도 있다.
잘 훈련받은 청지기가 많은 교회가 왕성한 역사를 이룬다.

2. 교회 성장을 위해 청지기 훈련이 필요하다.

청지기 훈련은 미래지향적으로 교회의 성장과 발전을
위한 것이어야 한다.
교회가 설립된 목적이 하나님 나라를 세우는 데 있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분명한 목적을 가지고 섬기는 청지가가 되고
받은 달란트를 다 발휘할 수 있는 청지기가 되도록 훈련을 받아야 한다.

3. 좋은 청지기가 되도록 훈련을 받아야 한다.

훈련의 목적은 좋은 군사를 세우는 데 있다.
훌륭한 군사가 훌륭한 사역을 할 수 있기 때문이다.
일반 군대에서도 잘 훈련된 군사가 정예병이 되고 임무수행을
탁월하게 행한다.
그러기 위해서는 육체적인 훈련을 받고 정신적인 훈련을 받는다.
간혹 잘 훈련되지 못한 청지기들 때문에 교회에 혼란이 생기고
시비와 다툼 속에 많은 에너지를 허비하는 경우가 있다.

4. 상호 협력을 위해 청지기 훈련이 필요하다.

교회에는 각양 직분과 직분을 맡은 청지기가 있다.
이 다양한 청지기들이 모여 한 교회를 세운다.
그러기 위해서는 서로 협력해야 한다.
청지기들이 서로 어긋나 있으면 건물이 틀어질 수밖에 없다.
그러므로 서로를 존중히 여기고 협력하기 위해 훈련이 필요하다.
특별히 목회자에게는 협력하는 청지기들이 필요하다.
각각 청지기들이 얼마나 어떻게 목회자에게 협력하느냐가
교회를 유기적으로 아름답게 세우는 관건이 되기도 한다.
교회에는 잘 훈련된 청지기가 많아야 훌륭한 교회를 세울 수 있다.

출처 : 최한주 목사 《푸른 숲 교회》

글쓴이:  암호:  댓글:  
LIST  VOTE MODIFY DELETE WRITE  





전체글 목록 2019. 09. 22.  전체글: 17521  방문수: 5050582
예화
알림 좋은 예화 모음 6*김용호2016.11.27.*
알림 좋은 예화 모음 5*김용호2016.11.16.*
알림 좋은 예화 모음 4*김용호2015.06.12.*
알림 좋은 예화 모음 3*김용호2015.02.27.*
알림 좋은 예화 모음 2*김용호2014.05.17.*
알림 좋은 예화 모음 1*김용호2013.08.17.*
알림 기도 예문 모음 40편/3
*김용호2013.04.25.*
알림 기도 예문 모음 40편/2
*김용호2012.12.03.*
알림 기도 예문 모음 40편/1
*김용호2009.09.07.*
16791 모순 없는 삶 김용호2019.07.11.1
16790 꿈속에서도 마르면 안 되는 것 김용호2019.07.11.1
16789 자랑 김용호2019.07.11.1
16788 미리 알고 막아주신다 김용호2019.07.11.1
16787 나는 당신께로 갈 뿐입니다 김용호2019.07.11.1
16786 인생이 풀린다 김용호2019.07.11.1
16785 박제 하나님 김용호2019.07.11.1
16784 낙관론자 김용호2019.07.11.1
16783 손가락과 빈 우물 김용호2019.07.11.1
16782 발상의 전환3 김용호2019.07.11.1
16781 내 겨릿소가 되어다오 김용호2019.07.11.1
16780 장난삼아 한 결혼 김용호2019.07.11.1
16779 순종의 제사 김용호2019.07.11.1
16778 내가 할 일 김용호2019.07.11.1
16777 신 노릇을 하는 동물들 김용호2019.07.11.1
16776 번스타인 리더십 김용호2019.07.11.1
16775 도깨비감투 김용호2019.07.11.1
16774 저주받은 첫날밤 김용호2019.07.11.1
16773 신앙과 삶 김용호2019.07.11.1
16772 두 개의 강 김용호2019.07.11.1
16771 보혈의 능력 김용호2019.07.11.1
16770 나의 영혼을 끌어안다 김용호2019.07.11.1
16769 인생의 가장 큰 차이 김용호2019.07.11.1
16768 목사가 된 이유 김용호2019.07.11.1
16767 꿈꾸던 꿈을 계속 꾸라 김용호2019.07.11.1
16766 향료 김용호2019.07.11.1
16765 가짜를 진짜처럼 진짜를 가짜처럼 김용호2019.07.11.1
16764 진리의 발견 김용호2019.07.11.1
16763 현자가 된 양치기 김용호2019.07.11.1
16762 신앙생활 김용호2019.07.11.1
16761 진짜 스승이신 하나님 김용호2019.07.11.1
16760 화병을 깨버린 이유 김용호2019.07.11.1
16759 로또 1등 당첨자 좀도둑으로 변신 김용호2019.07.11.1
16758 신앙의 눈 김용호2019.07.11.1
16757 100퍼센트 하나님이 옳습니다 김용호2019.07.11.1
16756 마라톤과 잠재력 김용호2019.07.11.1
16755 신앙의 영역 김용호2019.07.11.1
16754 감사하기 어려운 것 김용호2019.07.11.1
16753 실수도 훈련이다 김용호2019.07.11.1
16752 천 데나리온을 주고 산 개구리 김용호2019.07.11.1
16751 고난이 발생한 진짜 이유 김용호2019.07.11.1
16750 맘몬 김용호2019.07.11.1
16749 신앙의 절개 김용호2019.07.11.1
16748 고통 앞에 자전거 타기 김용호2019.07.11.1
16747 씨앗을 심듯이 김용호2019.07.11.1
16746 기억하지 않으면 반복합니다 김용호2019.07.11.1
16745 십자가를 사랑하는 자 김용호2019.07.11.1
16744 공부 열심히 해라 김용호2019.07.11.1
16743 모세의 기도 김용호2019.07.11.1
16742 굶주린 여덟 남매의 어머니 김용호2019.07.11.1
16741 십자가 사상 김용호2019.07.11.1
16740 갈대 상자는 사랑입니다 김용호2019.07.11.1
16739 신앙생활 일보부터 김용호2019.07.11.1
16738 록 펠러 어머니의 교훈 김용호2019.07.11.1
16737 헤로데스 왕과 왕비 마리안느 김용호2019.07.11.1
16736 마지막 끈 김용호2019.06.08.3
16735 이것을 생각해 보자 김용호2019.06.08.2
16734 가장 강한 신랑 김용호2019.06.08.2
16733 천도복숭아 김용호2019.06.08.2
16732 가만히 앉아 있어라 김용호2019.06.08.2
16731 인향만리(人香萬里) 김용호2019.06.08.2
16730 불가능은 없다 김용호2019.06.08.2
16729 그리고 그 다음에는 김용호2019.06.08.3
16728 내 감정은 나의 선택입니다 김용호2019.06.08.2
16727 성공은 대박이 아니라 누적입니다 김용호2019.06.08.3
16726 내 기타를 깨부수고 있네 김용호2019.06.08.2
16725 마음 도둑 김용호2019.06.08.2
16724 아저씨 저를 기억하시나요 김용호2019.06.08.2
16723 누구를 위해 적극적인가 김용호2019.06.08.2
16722 인권 변호사 후세 다쓰지 김용호2019.06.08.2
16721 누구의 신앙이 옳은가 김용호2019.06.08.2
16720 최악의 환경 김용호2019.06.08.2
16719 갈등 김용호2019.06.08.2
16718 단 한 편의 영화로 가장 돈을 많이 번 배우는 김용호2019.06.08.2
16717 보호색 신앙 김용호2019.06.08.2
16716 참 믿음의 모습 김용호2019.06.08.2
16715 죽지 않은 이유 김용호2019.06.08.2
16714 처녀의 죽음 김용호2019.06.08.2
16713 빛나는 얼굴들 김용호2019.06.08.2
16712 하나님 하시는 것 김용호2019.06.08.2
16711 주일성수한 에릭리들 선수 김용호2019.06.08.2
16710 하나님의 과학 김용호2019.06.08.2
16709 성냥개비와 대못 김용호2019.06.08.2
16708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삶 김용호2019.06.08.2
16707 진짜 아들은 누구일까 김용호2019.06.08.2
16706 초생달 신앙인 김용호2019.06.08.2
16705 뿌리 김용호2019.06.08.1
16704 불신자와 신자의 차이 김용호2019.06.08.1
16703 냄비 신앙 가마솥 신앙 김용호2019.06.08.1
16702 거리에서 영광을 김용호2019.06.08.1
16701 꾸준히 조금씩 착하게 김용호2019.05.11.3
16700 서로 자기 돈이 아니라는 사람 김용호2019.05.11.3
16699 오늘 만나야 할 10사람 김용호2019.05.11.3
16698 이상한 가격의 붕어빵 김용호2019.05.11.3
16697 따뜻하고 흐뭇한 이야기 김용호2019.05.11.4
16696 점 집 김용호2019.05.11.3
16695 그리스도인의 의무 김용호2019.05.11.3
16694 오만 가지 생각 김용호2019.05.11.3
16693 입을 쓰지 않는 이유 김용호2019.05.11.3
16692 새가 남긴 교훈 김용호2019.05.11.3
RELOAD WRITE
[1] [2] [3] [4] [5] [6] 7 [8] [9] [10]  ▶ 1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