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 화
아이디
암호
회원가입   암호분실



 
 
 
 
 
 
 
 
 
 
 
 
 
 
 
 
 
 
 
 
그도세상:::예화
ADMIN 2019. 03. 25.
 어느 의사와 소년의 아버지
글쓴이: 김용호  날짜: 2019.01.05. 07:25:19   추천: 3
예화:

어느 의사와 소년의 아버지

한 의사가 수술을 해야 한다는 긴급 전화를 받고 급히
병원으로 들어와 수술 복으로 갈아입고 수술실로 가고 있었다

의사는 병원 복도에서 자신을 기다리고 있는
한 소년의 아버지를 만났다.

의사를 보자 마자 그는 소리를 질렀다

"오는데 하루종일 걸리나요?
내 아들이 곧 죽게 생겼는데 당신은 의사로서 책임 의식도 없나요.?"

의사는 미소를 지으며 그를 달랬다.
"죄송합니다.
제가 밖에 있다가 전화를 받자 마자 달려 왔습니다만
수술을 시작할 수 있도록 조금만 진정해 주세요 아버님"

"진정 하라고? 만약 당신 아들이라면 진정할 수 있겠어?
내 아들이 죽게되면 당신이 책임을 지게 될 거야."

의사는 다시 미소를 지으며 말했다.
"아들을 위해 기도해 주세요.
분명 신의 가호가 있을 겁니다."

"자기 아들이 아니라고 편안하게 말하는구만"

몇 시간의 수술이 끝나고 의사는 밝은 표정으로 나왔다.
"다행이 수술이 잘 되어 생명에는 지장이 없을 겁니다.
더 궁금한 게 있으면 간호사에게 물어보세요."

그 말을 남기고 의사는 급히 밖으로 달려나갔다.
"저 의사는 왜 저렇게 거만한거요.
내 아들의 상태를 묻기 위해 몇 분도 기다릴 순 없는 건지?"

수술실에서 나오는 간호사에게 하소연했다.
간호사가 눈물은 글썽이며 말했다.

"의사 선생님의 아드님이 어제 사고로 목숨을 잃었습니다.
의사 선생님은 장례 중 전화를 받고 급히 들어오신 겁니다.
아드님의 목숨을 살리고 이제 장례를 마무리하시려고
가시는 거예요."

출처 : 감동 글 중에서

글쓴이:  암호:  댓글:  
LIST  VOTE MODIFY DELETE WRITE  





전체글 목록 2019. 03. 25.  전체글: 16621  방문수: 4982488
예화
알림 좋은 예화 모음 6*김용호2016.11.27.*
알림 좋은 예화 모음 5*김용호2016.11.16.*
알림 좋은 예화 모음 4*김용호2015.06.12.*
알림 좋은 예화 모음 3*김용호2015.02.27.*
알림 좋은 예화 모음 2*김용호2014.05.17.*
알림 좋은 예화 모음 1*김용호2013.08.17.*
알림 기도 예문 모음 40편/3
*김용호2013.04.25.*
알림 기도 예문 모음 40편/2
*김용호2012.12.03.*
알림 기도 예문 모음 40편/1
*김용호2009.09.07.*
16621 게으름의 단계 김용호2019.03.25.1
16620 1 김용호2019.03.25.1
16619 1 김용호2019.03.25.0
16618 1 김용호2019.03.25.0
16617 1 김용호2019.03.25.0
16616 내가 임자입니다 김용호2019.03.25.1
16615 미안하다 참새들아 김용호2019.03.25.1
16614 버리면 더 얻게 되는 역설 김용호2019.03.25.1
16613 불만 속에 감사가 숨어있다 김용호2019.03.25.1
16612 아름답다 김용호2019.03.25.1
16611 지는 것도 좋아 김용호2019.03.25.1
16610 폭풍 속의 열매 김용호2019.03.25.1
16609 값을 매길 수 없는 열정 김용호2019.03.25.1
16608 기다리시는 하나님 김용호2019.03.25.1
16607 나를 위로해 줄 분 김용호2019.03.25.1
16606 날 위해 오신 독생자 김용호2019.03.25.1
16605 날마다 변화되는 삶 김용호2019.03.25.1
16604 목회를 떠나 화가가 된 사람 김용호2019.03.25.1
16603 배려의 거짓말 김용호2019.03.25.1
16602 분명히 존재하는 하나님의 이유 김용호2019.03.25.1
16601 사명에 집중하라 김용호2019.03.25.1
16600 서로에게 사랑을 베풀라 김용호2019.03.25.1
16599 성경을 믿으십니까 김용호2019.03.25.1
16598 예배를 기다리는 행복 김용호2019.03.25.1
16597 인간관계를 살리는 세 가지 방문 김용호2019.03.25.1
16596 일곱 가지 선교의 원칙 김용호2019.03.25.1
16595 제 발로 감옥에 가는 사람들 김용호2019.03.25.1
16594 지금 있는 것을 드리자 김용호2019.03.25.1
16593 포기도 순종이다 김용호2019.03.25.1
16592 하나님의 계획 김용호2019.03.25.1
RELOAD WRITE
1 [2] [3] [4] [5] [6] [7] [8] [9] [10]  ▶ 5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