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 화
아이디
암호
회원가입   암호분실



 
 
 
 
 
 
 
 
 
 
 
 
 
 
 
 
 
 
 
 
그도세상:::예화
ADMIN 2019. 02. 22.
 국제 정의와 양심
글쓴이: 김용호  날짜: 2018.12.04. 01:43:24   추천: 1
예화:

국제 정의와 양심

1989년 11월 9일 베를린 시청 앞 빌리 브란트는
독일 국가를 합창하고 있는 수십만 군중을 향해 외쳤다.
“이제 우리는 하나가 될 것입니다.”

서독과 동독을 통일 독일로 이끈 빌리 브란트는 사생아로
태어나 사회민주당 당원이었던 외할아버지 손에 자랐다.

자연스럽게 “사람은 누구나 평등하다” 라는 가치관을
갖게된 그는 사회 민주당 청년부에서 활동하다 게슈타포에
쫓겨 노르웨이와 스웨덴에서 반 나치 운동가로 활동하였다.

전쟁이 끝나자 독일로 돌아와 시민권을 회복하고 본격적인 정치 활동을
시작한 브란트에게 대중적인 명성을 안겨 준 것은 소련이 헝가리
봉기를 무력 진압한 데 항의하는 시위에서 보여 준 통솔력 이였는데
그는 유리창이 박살난 방송차 위에 올라서서 군중들에게 호소했다.

대립은 전쟁을 일으킬 뿐입니다.
우리 하나된 마음으로 국가를 부릅시다.
이듬해 그는 서베를린 시장이 되었고
이어 1969년에는 총리로 선출되었다.

브란트는 독일의 미래를 위해 같은 민족인 동독을 인정해야 한다고
생각했으며 분단 이후 서독은 동독과 국교를 맺은 동유럽 공산주의
국가와는 교류하지 않았지만 브란트는 처음으로 동유럽과 화해를 시도했다.

폴란트를 찾았을 때 그는 2차 대전 당시 유대인 탄압 지역을
둘러보다가 게토의 위령탑 앞에 무릎을 끓고 눈물을 흘려 전 세계인의
가슴을 뭉쿨 하게 하였.다

나치의 잘못에 대한 그 어떤 보상이나 사죄보다 감동적인 행동이었으며
1971년 그는 적대국과의 긴장 해소에 기여한 업적을 인정받아
노벨 평화상을 수상했다.

그러나 브란트의 정치적인 영향력과 국민들의 신임을 시기한 사람들도
많았지만 보스정당과 언론의 반대를 무릅쓰고 독일 평화를 이끄는데
헌신하던 브란트는 동료가 총리 사무실에서 기밀문서를 빼내 동독에
넘겨준 사건으로 총리직을 사임했다.

하지만 그는 좌절하지 않았고 계속해서 정치인들에게 비폭력과
평화를 호소했으며 독일과 마찬가지로 분단된 우리 한반도에도 깊은
관심을 보였던 그는 베를린 장벽이 허물어지고 3년 뒤
비로소 할 일을 다 했다는 듯 조용히 눈을 감았다.
브란트의 또 다른 이름은 국제 정의와 양심이었다.
빌리 브란트 1913∼1992


글쓴이:  암호:  댓글:  
LIST  VOTE MODIFY DELETE WRITE  





전체글 목록 2019. 02. 22.  전체글: 16441  방문수: 4976703
예화
알림 좋은 예화 모음 6*김용호2016.11.27.*
알림 좋은 예화 모음 5*김용호2016.11.16.*
알림 좋은 예화 모음 4*김용호2015.06.12.*
알림 좋은 예화 모음 3*김용호2015.02.27.*
알림 좋은 예화 모음 2*김용호2014.05.17.*
알림 좋은 예화 모음 1*김용호2013.08.17.*
알림 기도 예문 모음 40편/3
*김용호2013.04.25.*
알림 기도 예문 모음 40편/2
*김용호2012.12.03.*
알림 기도 예문 모음 40편/1
*김용호2009.09.07.*
16441 숨은 보물 김용호2019.02.15.2
16440 반대를 바랍니다 김용호2019.02.15.2
16439 달팽이의 슬픔 김용호2019.02.15.2
16438 정직한 주모 김용호2019.02.15.2
16437 땅만 보고 산 인생 김용호2019.02.15.2
16436 전도이야기 김용호2019.02.15.2
16435 사람의 마음을 얻는 사람 김용호2019.02.15.2
16434 지갑에 담긴 사랑이야기 김용호2019.02.15.2
16433 건강한 부모와 자녀의 관계 김용호2019.02.15.2
16432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단어들 김용호2019.02.15.2
16431 희망을 안겨 주는 등대 김용호2019.02.15.2
16430 바뀌어야 할 사람 김용호2019.02.15.2
16429 복이 많은 열 가지 이유 김용호2019.02.15.2
16428 삶의 교훈 일곱 가지 김용호2019.02.15.2
16427 새로운 희망이 찾아온다 김용호2019.02.15.2
16426 군인정신 김용호2019.02.15.2
16425 엘리베이터 없는 고층아파트 김용호2019.02.15.1
16424 몰래 좋은 일을 해놓고 김용호2019.02.15.1
16423 지나보면 알게 되는 것 김용호2019.02.15.1
16422 성공적인 삶을 위한 3대 원리 김용호2019.02.15.1
16421 복을 빼앗아 가는 3대 영 김용호2019.02.15.1
16420 거룩한 삶을 위한 질문 김용호2019.02.15.1
16419 결코 꿈을 포기하지 말라 김용호2019.02.15.1
16418 복된 남편의 4대 자세 김용호2019.02.15.1
16417 상황논리에 빠지지 말라 김용호2019.02.15.1
16416 성공적인 삶을 위한 3대 원리 김용호2019.02.15.1
16415 영적 성장에 필요한 것 김용호2019.02.15.1
16414 우리에게 주어진 시간 김용호2019.02.15.1
16413 이단 신앙의 4대 특징 김용호2019.02.15.1
16412 존 번연의 진짜 고난 김용호2019.02.15.1
16411 중국의 헬렌켈러 김용호2019.02.15.1
16410 증인이 된 무신론자 김용호2019.02.15.1
16409 진짜 명중 김용호2019.02.15.1
16408 계산하지 마세요 김용호2019.02.15.1
16407 친구가 나더러 이렇게 살아 보라 하네 김용호2019.02.15.1
16406 즐거움으로 맺는 관계 김용호2019.02.15.1
16405 왕 같은 제사장의 삶 김용호2019.02.15.1
16404 복된 가문을 여는 길 김용호2019.02.15.1
16403 말로 축복을 선도하라 김용호2019.02.15.1
16402 값싼 사랑을 멀리하라 김용호2019.02.15.1
16401 힘든 현실을 극복하는 길 김용호2019.02.09.3
16400 하나님이 기뻐하는 3가지 김용호2019.02.09.3
16399 플라톤의 4대 감사 제목 김용호2019.02.09.2
16398 화학자 프리츠 하버 김용호2019.02.09.2
16397 최초의 여성 비행사 아멜리아 에어하트 김용호2019.02.09.2
16396 고무 제조법을 개발한 찰스 굿이어 김용호2019.02.09.2
16395 에밀 졸라와 폴 세잔의 우정 김용호2019.02.09.2
16394 브람스의 교향곡 영웅 김용호2019.02.09.2
16393 두 사람의 영웅 김용호2019.02.09.2
16392 래리의 책을 불사른 이유 김용호2019.02.09.2
16391 백 리의 절반 김용호2019.02.09.1
16390 은혜를 받으면 김용호2019.02.09.1
16389 자전거 탄 학생 김용호2019.02.09.1
16388 수학만 생각하는 교수 힐베르트 김용호2019.02.09.1
16387 나폴레옹과 병사 김용호2019.02.09.1
16386 베토벤의 유서 김용호2019.02.09.1
16385 구차한 인생은 없다 김용호2019.02.09.1
16384 친구의 소중함 김용호2019.02.09.1
16383 양의 가치 김용호2019.02.09.1
16382 도심에 나온 농부의 식사 김용호2019.02.09.1
16381 매케인의 참회 김용호2019.02.09.1
16380 부드러움의 힘 김용호2019.02.09.1
16379 부자(父子)의 대화 김용호2019.02.09.1
16378 빚내서 해외여행 김용호2019.02.09.1
16377 어느 시력장애인의 마라톤 김용호2019.02.09.1
16376 역경이 없으면 개척할 운명도 없다 김용호2019.02.09.1
16375 잘못된 순종 김용호2019.02.09.1
16374 절할 때마다 돈 올려라 상업화된 사찰 합동차례 김용호2019.02.09.1
16373 최후의 한 마디 김용호2019.02.09.1
16372 팔 없는 천사 김용호2019.02.09.1
16371 하늘의 두 천사 김용호2019.02.09.1
16370 조선 후기의 실학자 이덕무 김용호2019.02.09.1
16369 빅데이터와 모든 것 김용호2019.02.09.1
16368 어디가 좁은 문인가 김용호2019.02.09.1
16367 하나님의 타이밍 김용호2019.02.09.1
16366 항상 감사 김용호2019.02.09.1
16365 은총 받은 생활 김용호2019.02.09.1
16364 오 할레스비 최후 김용호2019.02.09.1
16363 범사에 감사 김용호2019.02.09.1
16362 딸꾹질 왜 생기며 어떻게 멈출까 김용호2019.02.09.1
16361 누군가는 지금 이렇게 기도를 합니다 김용호2019.02.02.1
16360 가족을 위한 기도 김용호2019.02.02.1
16359 거인과 난쟁이 김용호2019.02.02.1
16358 그만한 사람 없습니다 김용호2019.02.02.1
16357 어느 집 입구에 써있는 글 김용호2019.02.02.1
16356 소크라테스 김용호2019.02.02.1
16355 솔로몬의 재판 김용호2019.02.02.1
16354 씨앗의 법칙 7가지 김용호2019.02.02.1
16353 귀한 입으로 몇 가지 말만 김용호2019.02.02.1
16352 마음의 안테나 김용호2019.02.02.1
16351 정직하여 존경받는다 김용호2019.02.02.1
16350 엄마 당신은 참 위대합니다 김용호2019.02.02.1
16349 어느 노숙인의 기도 김용호2019.02.02.1
16348 사랑의 치유능력 김용호2019.02.02.1
16347 뭉치면 강합니다 김용호2019.02.02.1
16346 매니큐어를 바르다 김용호2019.02.02.1
16345 멋있는 사람 김용호2019.02.01.1
16344 사랑에 관한 멋진 말 김용호2019.02.01.1
16343 미련한 주인 김용호2019.02.01.1
16342 내가 빚진 어머니의 은혜 김용호2019.02.01.1
RELOAD WRITE
1 [2] [3] [4] [5] [6] [7] [8] [9] [10]  ▶ 1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