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 화
아이디
암호
회원가입   암호분실



 
 
 
 
 
 
 
 
 
 
 
 
 
 
 
 
 
 
 
 
그도세상:::예화
ADMIN 2019. 03. 25.
 가짜 여리고
글쓴이: 김용호  날짜: 2018.11.09. 19:09:30   추천: 1
예화:

가짜 여리고

성을 돌았습니다.
매일 정확하게 한 바퀴씩 돌았습니다.
입술을 굳게 다물고 정성을 다해 돌았습니다.
결연한 다짐도 반복했습니다.
드디어 결전의 날이 됐습니다.
옛이야기처럼 일곱 바퀴를 돌았습니다.
온갖 정성을 들인 뒤 마침내 성을 향해 큰 함성을 질렀습니다.
“무너져라. 무너질지라. 반드시 무너질지어다.”
그런데 안 무너집니다.
성은 꿈쩍도 하지 않습니다.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았습니다.

나의 욕심으로 돌고 있는 ‘성’이 있지는 않은가 생각해 봤습니다.
나의 생각과 의지, 정성과 열심.
그 무엇이 하나님의 마음을 움직이지 못했을까요.
말씀을 묵상하듯 경건한 마음으로 발자국들을 점검해 봅니다.
그리고 심령을 울리는 깨달음과 대면합니다.
“그가 큰 함성을 지르라 하신 적이 없다.
일곱 바퀴를 돌라 명하신 적이 없다.
매일매일 돌라 말씀하신 적이 없다.
저 성을 주리라 약속하신 적이 없다.” 내가 돌던 성은 여리고가 아니었습니다.

아무리 돌아본들 무너질까요.
크게 소리질러본들, 정성들여 100일을 돌아본들 무너지겠습니까.
어림없습니다.
괜히 기운 빼지 않아도 됩니다.
그곳은 가짜 여리고이니까요. 우리 맘대로 주님 마음을 바꾸려 하지말고,
주님 마음에 우리 맘을 내려놓으면 어떨까요.
그것이 가장 빠른 길입니다.

출처 : 안성국 목사《익산 평안교회》


글쓴이:  암호:  댓글:  
LIST  VOTE MODIFY DELETE WRITE  





전체글 목록 2019. 03. 25.  전체글: 16621  방문수: 4982489
예화
알림 좋은 예화 모음 6*김용호2016.11.27.*
알림 좋은 예화 모음 5*김용호2016.11.16.*
알림 좋은 예화 모음 4*김용호2015.06.12.*
알림 좋은 예화 모음 3*김용호2015.02.27.*
알림 좋은 예화 모음 2*김용호2014.05.17.*
알림 좋은 예화 모음 1*김용호2013.08.17.*
알림 기도 예문 모음 40편/3
*김용호2013.04.25.*
알림 기도 예문 모음 40편/2
*김용호2012.12.03.*
알림 기도 예문 모음 40편/1
*김용호2009.09.07.*
15751 게으름의 단계 김용호2019.03.25.1
15750 그냥 웃어요 김용호2019.03.25.1
15749 1 김용호2019.03.25.1
15748 1 김용호2019.03.25.0
15747 1 김용호2019.03.25.0
15746 내가 임자입니다 김용호2019.03.25.1
15745 미안하다 참새들아 김용호2019.03.25.1
15744 버리면 더 얻게 되는 역설 김용호2019.03.25.1
15743 불만 속에 감사가 숨어있다 김용호2019.03.25.1
15742 아름답다 김용호2019.03.25.1
15741 지는 것도 좋아 김용호2019.03.25.1
15740 폭풍 속의 열매 김용호2019.03.25.1
15739 값을 매길 수 없는 열정 김용호2019.03.25.1
15738 기다리시는 하나님 김용호2019.03.25.1
15737 나를 위로해 줄 분 김용호2019.03.25.1
15736 날 위해 오신 독생자 김용호2019.03.25.1
15735 날마다 변화되는 삶 김용호2019.03.25.1
15734 목회를 떠나 화가가 된 사람 김용호2019.03.25.1
15733 배려의 거짓말 김용호2019.03.25.1
15732 분명히 존재하는 하나님의 이유 김용호2019.03.25.1
15731 사명에 집중하라 김용호2019.03.25.1
15730 서로에게 사랑을 베풀라 김용호2019.03.25.1
15729 성경을 믿으십니까 김용호2019.03.25.1
15728 예배를 기다리는 행복 김용호2019.03.25.1
15727 인간관계를 살리는 세 가지 방문 김용호2019.03.25.1
15726 일곱 가지 선교의 원칙 김용호2019.03.25.1
15725 제 발로 감옥에 가는 사람들 김용호2019.03.25.1
15724 지금 있는 것을 드리자 김용호2019.03.25.1
15723 포기도 순종이다 김용호2019.03.25.1
15722 하나님의 계획 김용호2019.03.25.1
RELOAD WRITE
1 [2] [3] [4] [5] [6] [7] [8] [9] [10]  ▶ 5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