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 화
아이디
암호
회원가입   암호분실



 
 
 
 
 
 
 
 
 
 
 
 
 
 
 
 
 
 
 
 
그도세상:::예화
ADMIN 2019. 05. 21.
 법보다 훌륭한 것은 사랑입니다
글쓴이: 김용호  날짜: 2018.06.08. 18:46:05   추천: 1
예화:

법보다 훌륭한 것은 사랑입니다

동양의 고전인 노자의 도덕경 17장에 보면 다음과 같은 내용이 있습니다.
“태상하지유지(太上下知有之), 기차친이예지(其次親而譽之),
기차외지(其次畏之), 기차모지(其次侮之).” 이 문장에 대해 사람들은
이런 해석을 합니다.
노자가 말하는 다스림에는 4가지가 있는데 가장 하급의 다스림은
포학으로 군주가 자신의 마음대로 권력을 사용해 독재하는 것입니다.
그로 인해 백성들은 그를 신뢰하지 않습니다.
그 위의 다스림은 법치로 군주가 법대로 다스리는 것인데 백성들은
군주를 두려워합니다.
그보다 나은 다스림은 덕치로 덕을 베풀며 다스리기에 백성들은
그를 칭찬하고 존경합니다.
그런데 가장 뛰어난 다스림은 무치입니다.
누가 어떻게 통치하는지 백성들은 알지 못하나 모든 것이 순리대로
태평성대를 이루는 정치를 말합니다.
노자에 따르면 법치는 상급의 다스림이 아니라 겨우 폭정을 벗어난 낮은
수준의 다스림에 지나지 않습니다.

정치나 경제, 종교계를 비롯해 심지어 법조계까지 법이 무너지고 있다는
비판을 받는 오늘의 대한민국을 보며 안타까움을 금할 길이 없습니다.
주님의 말씀에서 정답을 찾아봅니다.
“사랑은 이웃에게 악을 행하지 아니하나니 그러므로 사랑은 율법의
완성이니라.”(롬 13:10) 무너진 정의를 바로 세운 후 한낱 인간의
법이 아닌 사랑에 붙잡혀 사는 행복한 세상을 꿈꿔 봅니다.

출처 : 안성국 목사《익산 평안교회》


글쓴이:  암호:  댓글:  
LIST  VOTE MODIFY DELETE WRITE  





전체글 목록 2019. 05. 21.  전체글: 16831  방문수: 4985924
예화
알림 좋은 예화 모음 6*김용호2016.11.27.*
알림 좋은 예화 모음 5*김용호2016.11.16.*
알림 좋은 예화 모음 4*김용호2015.06.12.*
알림 좋은 예화 모음 3*김용호2015.02.27.*
알림 좋은 예화 모음 2*김용호2014.05.17.*
알림 좋은 예화 모음 1*김용호2013.08.17.*
알림 기도 예문 모음 40편/3
*김용호2013.04.25.*
알림 기도 예문 모음 40편/2
*김용호2012.12.03.*
알림 기도 예문 모음 40편/1
*김용호2009.09.07.*
14851 나이팅케일의 겸손 김용호2018.12.19.1
14850 왕에게 존귀한 사람 김용호2018.12.19.1
14849  이날을 위해 60년을 준비했습니다 김용호2018.12.19.1
14848 시간을 느껴라 김용호2018.12.19.1
14847 난 엄마처럼 살지 않을 거야 김용호2018.12.19.1
14846 내 인생의 로마 김용호2018.12.19.1
14845 길을 잃어버렸을 때 김용호2018.12.19.1
14844 길을 여는 사람 김용호2018.12.19.1
14843 나를 믿어준 사람 김용호2018.12.19.1
14842 좋은 점을 벤치마킹하라 김용호2018.12.19.1
14841 군자님의 결혼식 김용호2018.12.19.1
14840 하이얼 기업의 장루이먼 김용호2018.12.19.1
14839 위대한 자기 희생 김용호2018.12.19.1
14838 헬리콥터의 아버지 김용호2018.12.19.1
14837 호감 가는 7가지 짱이 되라 김용호2018.12.19.1
14836 노년을 무엇으로 채워야 하나 김용호2018.12.19.1
14835 작은 그릇 하나 김용호2018.12.19.1
14834 산소를 발견한 프리스틀리 김용호2018.12.19.1
14833 달과 별이 함께 있는 이유 김용호2018.12.19.1
14832 마구간 성탄 김용호2018.12.19.1
14831 마중과 반 보기 김용호2018.12.19.1
14830 문제를 푸는 길 김용호2018.12.19.1
14829 뿔과 뿌리 김용호2018.12.19.1
14828 사자의 그림자 김용호2018.12.19.1
14827 신의 무릎 김용호2018.12.19.1
14826 아인슈타인 방정식과 겨자씨만 한 믿음 김용호2018.12.19.1
14825 에스프레소 김용호2018.12.19.1
14824 인생의 브로드웨이 김용호2018.12.19.1
14823 함박과 구유에 누이신 아기 예수님 김용호2018.12.19.1
14822 허영심을 경계하라 김용호2018.12.19.1
14821 노벨상을 휩쓴 유대인의 힘 김용호2018.12.04.2
14820 교인의 종류 김용호2018.12.04.2
14819 심부름꾼이라도 좋아요 김용호2018.12.04.3
14818 나를 움직인 단 한사람 김용호2018.12.04.2
14817 사랑에 빠진 소년 김용호2018.12.04.2
14816 다이아몬드 김용호2018.12.04.2
14815 너그러운 사람이 되는 방법 김용호2018.12.04.1
14814 구두쇠 할머니의 비극 김용호2018.12.04.1
14813 국제 정의와 양심 김용호2018.12.04.1
14812 대통령 의 제자 김용호2018.12.04.1
14811 부자와 거지 김용호2018.12.04.1
14810 소년과 바이올린 김용호2018.12.04.1
14809 대를 이은 한국사랑 김용호2018.12.04.1
14808 기타를 사랑한 사나이 김용호2018.12.04.1
14807 부자 십계명 김용호2018.12.04.1
14806 소유욕의 노예 김용호2018.12.04.1
14805 사과 하나로 파리를 놀라게 하겠다 김용호2018.12.04.1
14804 넘어지더라도 김용호2018.12.04.1
14803 제임스 휘슬러의 깨달음 김용호2018.12.04.1
14802 대여인생 김용호2018.12.04.1
14801 조국에 바침 김용호2018.12.04.1
14800 쓰레기와 명품의 차이 김용호2018.12.04.1
14799 청년의 욕심 김용호2018.12.04.1
14798 부모를 공경하는 마음 김용호2018.12.04.1
14797 하나님을 본 노인 김용호2018.12.04.1
14796 미켈란젤로의 스승 이야기 김용호2018.12.04.1
14795 중요한 해석 김용호2018.12.04.1
14794 정치인의 깨달음 김용호2018.12.04.1
14793 진정한 헌신 김용호2018.12.04.1
14792 긍정적인 생각 김용호2018.12.04.1
14791 가난한 사람의 친구 김용호2018.12.04.1
14790 공평한 파이 자르기 김용호2018.12.04.1
14789 거짓을 이겨내는 용기 김용호2018.12.04.1
14788 캐서린 그레이엄 김용호2018.12.04.1
14787 교회의 무능력은 김용호2018.12.04.1
14786 거짓말은 안 한다 김용호2018.12.04.1
14785 고양이와 제비 천 마리 김용호2018.12.04.1
14784 행복한 사람의 속옷 김용호2018.12.04.1
14783 세 개와 두 개의 차이 김용호2018.12.04.1
14782 솔로몬의 재판 김용호2018.12.04.1
14781 경마 도박 김용호2018.12.04.1
14780 작가의 관찰력 김용호2018.12.04.1
14779 이상한 거래 김용호2018.12.04.1
14778 원숭이 손 김용호2018.12.04.1
14777 우즈 골프 학교 김용호2018.12.04.1
14776 윅스퀼의 바른 생활상 김용호2018.12.04.1
14775 용기 김용호2018.12.04.1
14774 인간으로 돌아 온 슈퍼맨 김용호2018.12.04.2
14773 인생을 움직이는 천년의 철학 김용호2018.12.04.1
14772 감사할 해야 할 시기 김용호2018.12.04.1
14771 농부의 감사 김용호2018.12.04.1
14770 양심의 배 김용호2018.12.04.1
14769 여기자 넬리 블라이 김용호2018.12.04.1
14768 작은 움직임이 만든 기적 김용호2018.12.04.1
14767 현명한 재판 김용호2018.12.04.1
14766 펄먼의 신조 김용호2018.12.04.1
14765 코딜리아의 말 김용호2018.12.04.1
14764 돈 쓰는 법 김용호2018.12.04.1
14763 착한 발명가 후지무라 야스유키 김용호2018.12.04.1
14762 돈으로 살 수 없는 것 김용호2018.12.04.1
14761 페니실린과 플레밍 김용호2018.12.04.1
14760 동화 작가 안데르센의 습관 김용호2018.12.04.1
14759 링컨의 생활신조 김용호2018.12.04.1
14758 미국 연극사 새로 쓴 연출 거장 엘리아 카잔 김용호2018.12.04.1
14757 패배 속의 승자 김용호2018.12.04.1
14756 돈주머니 때문에 김용호2018.12.04.1
14755 초 안 바른 대리석 김용호2018.12.04.1
14754 돈의 어원 김용호2018.12.04.1
14753 최초의 그림책 작가 김용호2018.12.04.1
14752 화장품 왕국 김용호2018.12.04.1
RELOAD WRITE
[1] [2] [3] [4] [5] [6] [7] [8] [9] 10  ▶ 1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