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 화
아이디
암호
회원가입   암호분실



 
 
 
 
 
 
 
 
 
 
 
 
 
 
 
 
 
 
 
 
그도세상:::예화
ADMIN 2018. 08. 15.
 밥을 얻어다 주인을 섬기는 개
글쓴이: 김용호  날짜: 2018.02.01. 05:09:55   추천: 12
예화:

밥을 얻어다 주인을 섬기는 개

어느 시골 작은 마을에서 살아있는 개에 대한 실제 이야기랍니다.
그곳에서 할아버지와 할머니가 자식 없이
한 마리의 개를 자식 삼아 살고 있었습니다.

집이 가난하여 할아버지가 가끔 산에서 나무를 해와 먹고살았는데
할머니는 백내장으로 눈이 보이질 않았습니다.

이 두 할아버지 할머니는 자식이 없어 그 개를 자식 삼아 사랑을
다해서 키웠는데 키운 지 3년이 되는 어느 날
할아버지가 노환으로 돌아가셨습니다.

그 집의 형편을 잘 아는 마을 사람들이 돈을 모아 장례를 치렀습니다.
할아버지가 돌아가시고 다음 날 그 집의 개가 한 집으로 자기 밥그릇을
물고선 들어섰는데 마침 아주머니가 부엌에서 일하던 중이었나 봅니다.
그 개가 밥그릇을 마당 한 가운데 놓더니 멀찌감치 뒤로 떨어져
엎드려서 가만히 밥그릇만 쳐다보고 있더랍니다.

그 아주머니는 그 개가 주인을 잃어서 밥을 제때 못 얻어먹어서
그런가 보다 하며 불쌍한 나머지 밥을 퍼주었는데 개가 밥이 담긴
밥그릇을 물고선 자기 집으로 가더랍니다.

아주머니는 자기 집으로 갖고 가서 밥을 먹겠구나 생각하고 하던
부엌일을 정리하고 장에 갔다 올 일이 있어 준비하고 나가는데,
장으로 가는 길에 그 혼자되신 맹인 할머니 집이 있어
생각이 나서 낮은 시골 담 너머로 할머니가 어찌하고
계신가 걱정이 되어 드려다 보았습니다.

그런데 그 아주머니는 더 이상 가던 길을 가지 못하고
그 할머니의 집안을 계속 바라보고만 있어야 했습니다.
할머니가 마루에 걸터앉아있는데 개가 아침에 자기가 준 밥이 담긴
밥그릇을 안 먹은 채로 마루에 올려놓고선 눈이 안 보이는 할머니의
소맷자락을 물고 손을 밥에 다가가게 해서 밥을
먹으라는 시늉을 계속 하고 있는 거였습니다.

결국 할머니는 개의 뜻을 알아차리고는 밥그릇에 손을 가져가
그 밥의 절반을 먹고선 나머진 개에게 미뤄줬는데 그때서야 개가
자기 밥을 먹기 시작했습니다.
마침 지나가던 사람들이 다 이 광경을 말없이 쳐다보고
있었기 때문에 소문이 마을전체에 퍼졌습니다.

이일이 있은 다음날 그 개는 어제 갔던 집이 아닌
다른 집으로 밥을 타러 왔습니다.
개도 인정을 아는지 같은 집을 또 들르지 않았던 겁니다.
집 주인은 그 개를 아는지라 깨끗한 새 그릇을 준비해서
거기에 밥과 반찬을 고루 넣어서 주었는데 역시
그 개는 그것을 물고 자기 집으로 가서 할머니에게 주고
할머니가 남은 것을 미뤄주면 그때서야 자기가 먹었습니다.

이일이 계속되니까 마을 사람들이 사람보다 나은 '개'라며
군청에 건의해서 효자 상을 주어야 한다고 하니까 군청에선 당황하며
사람이 아니 어서 어렵다는 이야기를 했다고 합니다.

글쓴이:  암호:  댓글:  
LIST  VOTE MODIFY DELETE WRITE  





전체글 목록 2018. 08. 15.  전체글: 15131  방문수: 4929660
예화
알림 좋은 예화 모음 6*김용호2016.11.27.*
알림 좋은 예화 모음 5*김용호2016.11.16.*
알림 좋은 예화 모음 4*김용호2015.06.12.*
알림 좋은 예화 모음 3*김용호2015.02.27.*
알림 좋은 예화 모음 2*김용호2014.05.17.*
알림 좋은 예화 모음 1*김용호2013.08.17.*
알림 기도 예문 모음 40편/3
*김용호2013.04.25.*
알림 기도 예문 모음 40편/2
*김용호2012.12.03.*
알림 기도 예문 모음 40편/1
*김용호2009.09.07.*
14291 거짓말하는 자는 기독교인이 아니다 김용호2018.07.18.3
14290 그럼에도 불구하고 김용호2018.07.18.3
14289 북망산 전설 이야기 김용호2018.07.18.5
14288 당신 덕분이에요 김용호2018.07.18.3
14287 네 마리의 황소 김용호2018.07.18.3
14286 남편 나무 김용호2018.07.18.3
14285 불교의 세계관 지옥도 김용호2018.07.18.3
14284 그런 일이 일어나도 괜찮다 김용호2018.07.18.3
14283 5분도 기도하지 못하는 성도 김용호2018.07.18.3
14282 성경에 대한 명언 모음 김용호2018.07.18.3
14281 정신적인 미용법 김용호2018.07.18.2
14280 게으름의 정체 김용호2018.07.18.2
14279 결정했어 행복하기로 김용호2018.07.18.2
14278 더 사랑하면 더 행복합니다 김용호2018.07.18.2
14277 어느 판매원의 이야기 김용호2018.07.18.1
14276 아들의 사랑 김용호2018.07.18.1
14275 실패를 두려워 마세요 김용호2018.07.18.1
14274 신선노름 김용호2018.07.18.1
14273 소크라테스의 한 마디 김용호2018.07.18.1
14272 세익스피어가 중년에게 주는 9가지 교훈 김용호2018.07.18.1
14271 삶의 10계명 김용호2018.07.18.1
14270 사람이 산다는 것이 김용호2018.07.18.1
14269 불행과 비극 김용호2018.07.18.1
14268 마음이 따뜻한 중고차 김용호2018.07.18.1
14267 마음가짐의 전염 김용호2018.07.18.1
14266 동행이 그리울 때 김용호2018.07.18.1
14265 돈으로 절대 살 수 없는 암 치료제 4가지 김용호2018.07.18.1
14264 독선 김용호2018.07.18.1
14263 등대지기 김용호2018.07.18.1
14262 리빙스턴의 신앙 김용호2018.07.18.1
14261 마음의 의지가 되는 참 좋은 친구 김용호2018.07.18.1
14260 바닥 짐 (ballast) 김용호2018.07.18.1
14259 생활의 필수 비타민 김용호2018.07.18.1
14258 스승의 가르침 김용호2018.07.18.1
14257 앞사람만 따라가다 김용호2018.07.18.1
14256 왕관을 쓰려는 자 그 무게를 버터라 김용호2018.07.18.1
14255 성 프란체스코가 죽음을 앞두고 부른 찬송 김용호2018.07.18.1
14254 행복을 만드는 친절 김용호2018.07.18.1
14253 카이로스 조각상 김용호2018.07.18.2
14252 첫 사랑 김용호2018.07.18.1
14251 인생이란 껴안고 즐거워하는 것 김용호2018.07.18.1
14250 인간정신의 7가지 법칙 김용호2018.07.18.1
14249 왜 그런지 아십니까 김용호2018.07.18.1
14248 여운이 있는 짧은 글 모음 김용호2018.07.18.1
14247 어린아이들의 해맑은 기도 내용입니다 김용호2018.07.18.1
14246 루터와 멜랑크톤 김용호2018.07.18.1
14245 루터와 바르트부르그 성(城) 김용호2018.07.18.1
14244 루터와 성경번역 김용호2018.07.18.1
14243 루터와 아이스레벤 김용호2018.07.18.1
14242 오직 너를 위한 글 김용호2018.07.18.1
14241 인간의 자기평가 김용호2018.07.18.1
14240 정말 좋은 사람 김용호2018.07.18.1
14239 조용한 기다림 김용호2018.07.18.1
14238 호모 미그란스 김용호2018.07.18.1
14237 패스브레이킹 정신으로 김용호2018.07.18.1
14236 목표가 분명한 인생 김용호2018.07.18.1
14235 행복과 불행은 한 지붕아래 있습니다 김용호2018.07.18.1
14234 가장 아름다운 영어 단어 Mother 김용호2018.07.18.1
14233 기묘한 레시피 김용호2018.07.18.1
14232 내가 있어야 할 자리 김용호2018.07.18.1
14231 다시 일어서는 힘 김용호2018.07.18.1
14230 마지막 인생의 최고의 선택 김용호2018.07.18.1
14229 멘털이 중요하다 김용호2018.07.18.1
14228 신앙의 복리법칙 김용호2018.07.18.1
14227 오프사이드 반칙 김용호2018.07.18.1
14226 인격의 업그레이드 김용호2018.07.18.1
14225 인생의 춘하추동 김용호2018.07.18.1
14224 주소서 기도에 대한 단상 김용호2018.07.18.1
14223 창조성의 원리 김용호2018.07.18.1
14222 함께 있어줘서 고마워 김용호2018.07.18.1
14221 마지막 끈 김용호2018.07.02.3
14220 다음 칸으로 넘어가자 김용호2018.07.02.4
14219 멘탈을 강하게 만드는 훈련 법 5가지 김용호2018.07.02.3
14218 성공한 인생의 비법 17가지 김용호2018.07.02.2
14217 성공을 위해 오늘 당장 시작해야 할 17가지 김용호2018.07.02.1
14216 성공 심리의 법칙 20가지 김용호2018.07.02.2
14215 선한 일 김용호2018.07.02.2
14214 성공하는 여성의 법칙 김용호2018.07.02.1
14213 무소유 김용호2018.07.02.1
14212 목탄차 김용호2018.07.02.2
14211 모순 없는 삶 김용호2018.07.02.1
14210 모든 존재하는 것에는 목적이 있다 김용호2018.07.02.1
14209 말 잘하는 방법 39가지 김용호2018.07.02.1
14208 몽테스키외 남작의 선행 김용호2018.07.02.1
14207 온전히 맡기며 따르는 삶 김용호2018.07.02.1
14206 엄마가 만들어준 무생채 김용호2018.07.02.1
14205 씨앗을 통한 깨달음 김용호2018.07.02.1
14204 실천의 종교 김용호2018.07.02.1
14203 신약의 십계명 김용호2018.07.02.1
14202 승자(勝者)의 도(道) 김용호2018.07.02.1
14201 세상을 읽는 지혜 김용호2018.07.02.1
14200 성실의 대가 김용호2018.07.02.1
14199 목표에 도달하기 위한 네 가지 원리 김용호2018.07.02.1
14198 마지막 순간까지 김용호2018.07.02.1
14197 높은 목표를 설정하라 김용호2018.07.02.1
14196 놓치지 않으시는 주님 김용호2018.07.02.1
14195 누구나 나눌 수 있는 것 김용호2018.07.02.1
14194 단 하나의 그림 김용호2018.07.02.1
14193 다섯 가지 행복 김용호2018.07.02.1
14192 매미와 울음 김용호2018.07.02.1
RELOAD WRITE
1 [2] [3] [4] [5] [6] [7] [8] [9] [10]  ▶ 1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