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 글
아이디
암호
회원가입   암호분실



  ○ 좋은글 모음
  ○ 우화(禹話)
  ○ 고사성어 이야기
  ○ 유머(Humour)
  ⊙ 동영상

  ◎ 엣세이(Essay)

  ◎ 최봉 글방

  ◎ 방명록(GuestBook)

  † 정릉감리교회
ADMIN 2019. 12. 16.
 나를 도로 붙여서
글쓴이: 김용호  날짜: 2019.09.20. 03:48:12   조회: 157   추천: 4
좋은글:




      나를 도로 붙여서

      모든 행동에 "나"를 붙여서 말하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밥이나 먹을까, 잠이나 잘까, 음악이나 들을까.
      어떤 말이든 "나"자가 붙으면
      시든 꽃잎처럼 금시 향기를 잃어버립니다.
      금시 퇴색해 버립니다.
      내가 하는 일만 그런 것은 아닙니다.

      아이들이 하는 행동에 "나"자를
      붙이는 경우는 없었는지요.
      밤낮 장난이나 하고,
      밤낮 싸움이나 하고,
      밤낮 컴퓨터 게임이나 하고,
      이렇게 "나"자를 붙이면 아이들이 하는 짓이
      마땅치 않게 보입니다.

      그러나 토씨 하나를 바꿔보세요.
      "나"를 "도"로 바꿔 보세요. 세상이 달라집니다.
      죽었던 것들이 싱싱하게 머리 들고 일어설 것입니다.
      시들하게 보이던 것들이 갑자기 눈을 비비며
      일어설 것입니다.
      멀리 멀리 떨어져 있던 것들이 가까이 다가서며
      악수를 청할 것입니다.

      "나"를 "도"로 바꿔 보세요.
      세상이 달라집니다.
      아이들이 장난을 칠 때 컴퓨터 게임을 할 때,
      그리고 싸움을 하더라도 한 번 "나"가 아니라
      "도"자로 토씨 하나를 바꿔 생각해 보세요.

      장난도 잘 한다고 하면 아이들이 귀엽게
      보일 것입니다.
      컴퓨터 게임도 한다고 하면 아이들이
      다른 얼굴로 보일 것입니다.

      심지어 싸움까지도 그래요.
      싸움이나 하고가 아닙니다.
      싸움도 한다고 생각하세요.
      아이들은 싸움을 하면서 커 가는 것이지요.
      싸움만 하는 것이 아니라 싸움도 하는 것입니다.

      출처 : 이어령 (천년을 만드는 엄마) 중에서

      영상 제작 : 풍차주인

글쓴이:  암호:  댓글:  
LIST  VOTE MODIFY DELETE WRITE  





전체글 목록 2019. 12. 16.  전체글: 6369  방문수: 6768494
좋은글
알림 우리말로 바꾸어 써야 할 영어*김용호2016.07.31.9660*
알림 네이버에서 그도세상을 검색할 때는*김용호2016.06.11.12871*
알림 친구에 대한 글 모음*김용호2016.02.28.19346*
알림 23가지 건강 식품 이야기*김용호2014.10.03.47065*
알림 김용호 시 모음 102편
* 김용호 2013.10.15.51086*
알림 함께 읽고 싶은 좋은 글 모음*김용호2013.08.17.56365*
알림 법정스님 글 모음*김용호2010.03.12.73834*
알림 이미지 복사해가기 참고*김용호2009.09.07.64986*
알림 좋은 글란에 오신님들께
*김용호2004.01.06.41870*
6369 행복의 반대말은 불행이 아닙니다 김용호2019.11.10.2592
6368 후회 없이 살다 갑시다 김용호2019.11.10.2332
6367 사랑의 향기 배달 왔어요 김용호2019.11.10.2093
6366 그리움 김용호2019.11.10.2102
6365 소중한 당신의 하루를 아름답게 보내길 김용호2019.11.10.1922
6364 수많은 약속 김용호2019.11.10.1931
6363 지금 우리가 살아가고 있는 세상 김용호2019.11.10.1822
6362 사랑할 수 있는 날까지 김용호2019.11.10.1952
6361 귀하고 아름다운 말 김용호2019.11.10.2002
6360 더 와 덜 의 차이점 김용호2019.09.20.1912
6359 이해는 아름다움의 시작입니다 김용호2019.09.20.1673
6358 나를 도로 붙여서 김용호2019.09.20.1574
6357 마음이 따듯한 사람 김용호2019.09.20.1772
6356 인품의 향기 김용호2019.09.20.2192
6355 그렇게 하나 하나 김용호2019.09.20.1722
6354 내 가슴 한곳에 그대가 있습니다 김용호2019.09.02.1734
6353 따뜻한 마음을 품고 살면 김용호2019.09.02.1534
6352 당신은 소중한 사람 김용호2019.09.02.1744
6351 이렇게 생각하세요 김용호2019.09.02.1273
6350 나이가 들수록 꼭 필요한 사람 김용호2019.09.02.1302
6349 한 사람을 사랑합니다 김용호2019.09.02.1463
6348 그대와 함께 읽고 싶은 글 김용호2019.09.02.1733
6347 게시물을 올리지 못하고있습니다 김용호2019.08.28.1122
6346 마음이 쉬는 의자 김용호2019.07.31.1705
6345 생각할수록 좋아지는 사람 김용호2019.07.31.1533
6344 그대를 만나면 좋아지는 이유 김용호2019.07.31.1463
6343 당신의 안부가 묻고 싶은 날 김용호2019.07.31.1343
6342 정말 우린 그랬으면 좋겠습니다 김용호2019.07.31.1283
6341 마음 하나 등불 하나 김용호2019.07.31.2882
6340 참 닮았다고 여겨지는 사람 김용호2019.07.31.1242
6339 행복이라고 말하고 싶은 것들 김용호2019.07.31.1332
6338 기억할 수 있는 사람으로 김용호2019.07.31.1262
6337 사랑한다는 말과 이해한다는 말 김용호2019.07.31.1322
6336 내 향기로운 삶을 위하여 김용호2019.07.31.1462
6335 나와 인연인 모든 이들을 김용호2019.07.31.1372
6334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야기 김용호2019.07.31.1602
6333 우린 참 아름다운 인연 김용호2019.07.31.1682
6332 가슴으로 느낄 수 있는 친구 김용호2019.07.31.1452
6331 사랑이라는 요리 김용호2019.07.20.1363
6330 남겨야 할 것 김용호2019.07.20.1174
6329 내 마음을 만져주는 사람 김용호2019.07.20.1252
6328 내가 부러워하는 사람과 나와의 차이점 김용호2019.07.20.1012
6327 가는 곳마다 친구가 있는 사람 김용호2019.07.20.1072
6326 너무도 늦게 깨달아 버린 인생 6가지 진실 [1]김용호2019.07.20.1182
6325 행복 요리법 김용호2019.07.20.1182
6324 문제지 뒷부분에는 항상 답안지가 있듯이 김용호2019.07.20.921
6323 사랑이었으면 좋겠습니다 김용호2019.07.20.1072
6322 행복 처방전 김용호2019.07.20.1033
6321 나이 들어서야 늦게 깨닫게 되는 진실들 김용호2019.07.20.1421
6320 그래도 란 섬을 아시나요 김용호2019.07.16.2482
6319 인생은 둥글게 둥글게 김용호2019.07.16.2493
6318 가슴 한 곳에 그대가 있습니다 김용호2019.07.16.2312
6317 내 기억 속에 넣고 싶은 사람 김용호2019.07.16.2282
6316 사랑한다면 이것만은 기억하세요 김용호2019.07.16.2152
6315 우리 이런 마음으로 살아요 김용호2019.07.16.2012
6314 힘들면 쉬어가세요 김용호2019.07.16.2022
6313 당신 옆에 이런 사람 있나요 김용호2019.07.16.2212
6312 만남의 인연 김용호2019.07.16.2152
6311 자주하면 좋은 말 김용호2019.07.11.3522
6310 사랑의 용법 및 용량 김용호2019.07.11.3421
6309 마음 사용 설명서 김용호2019.07.11.3501
6308 밥 한번 먹자는 말 김용호2019.07.11.3521
6307 언제 한번 김용호2019.07.11.3431
6306 그리움의 향기 띄웁니다 김용호2019.07.11.3392
6305 매일 스치는 수많은 사람들 중에서 김용호2019.07.11.3491
6304 가끔은 설레임보다 편안함이 좋다 김용호2019.07.11.3501
6303 조건 없는 사랑 김용호2019.05.12.4414
6302 인연 김용호2019.05.12.3414
6301 내 마음속의 행복 김용호2019.05.12.3114
6300 인연이기에 김용호2019.05.12.2846
6299 가슴속 항상 기억나는 사람 김용호2019.05.12.2714
6298 그리움처럼 남아있는 사랑 김용호2019.05.12.2964
6297 아픈 만큼 삶은 깊어지고 김용호2019.05.12.2963
6296 당신을 위해 김용호2019.05.12.2703
6295 미소가 있는 아침* 김용호2019.05.12.2993
6294 사랑하는 사람이 주는 삶* 김용호2019.05.12.3293
6293 삶을 바꾼 말 한마디* 김용호2019.05.12.5753
6292 함께 가는 길 김용호2019.01.13.5338
6291 그대 곁에 머물 수가 있는 사람 김용호2019.01.13.4279
6290 오늘은 선물입니다 김용호2019.01.13.4357
6289 우리 이렇게 살면 정말 행복할 텐데 김용호2019.01.13.4657
6288 가슴 한 곳에 그대가 있습니다 김용호2019.01.13.4267
6287 그대에게 힘이 되는 사람이고 싶습니다 김용호2019.01.13.3747
6286 그대가 있어 난 참 좋다 김용호2019.01.08.3809
6285 사람으로 인하여 김용호2019.01.08.3259
6284 좋은 욕심 김용호2019.01.08.3517
6283 참된 아름다움 김용호2019.01.08.3717
6282 하늘을 보고 산다면 김용호2019.01.08.3567
6281 마음을 비우고 바라보는 세상 김용호2019.01.08.3008
6280 세월이 흘러도 여전히 좋은 사람 김용호2018.11.28.3078
6279 인생의 진실 김용호2018.11.28.2828
6278 그대가 힘들 때마다 김용호2018.11.28.2817
6277 날마다 보고싶은 그대 김용호2018.11.28.2977
6276 보고싶다라는 말은 김용호2018.11.28.2867
6275 하늘이 주신 당신 김용호2018.11.28.2978
6274 사람과 사람 사이에 놓여진 다리가 있습니다 김용호2018.09.09.49415
6273 당신 참 애썼다 김용호2018.09.09.41913
6272 당신은 혼자가 아니랍니다 김용호2018.09.09.43213
6271 누군가에게 김용호2018.09.09.37513
6270 나를 사랑하는 이가 있기에 김용호2018.09.09.84813
RELOAD WRITE
1 [2] [3] [4] [5] [6] [7] [8] [9] [10]  ▶ 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