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봄 이미지
  ⊙ 여름 이미지
  ⊙ 가을 이미지
  ⊙ 겨울 이미지
  ⊙ 풍경 이미지
  ⊙ 꽃 이미지
  ⊙ 한국의 소리
  ⊙ 애니/캐릭터
  ⊙ 관리 자료실
  ⊙ 손님 이미지
그도세상:::이미지
ADMIN 2018. 12. 19.
 <font color=blue>고로쇠에 대해서
글쓴이: 김용호  날짜: 2010.01.07. 23:04:27

고로쇠

독특한 향과 이온음료와 같은 시원한 맛과
달짝지근한 맛이 느껴진다.
색깔은 약간 뿌연 색을 띄우고 있다.

한국 화학시험연구원 자료에 의하면 고로쇠 수액은
1.8∼2.0% 의 당도를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먹는 방법

고로쇠 수액의 약효를 보려면 따뜻한 온돌방이나
찜질 방 등에서 한증을 하며 짧은 시간에 많은
양을 마시는 것이 좋다.

오징어나 명태, 땅콩 등의 짭짤한 음식에 곁들여 마시면
많은 양을 마실 수 있고 영양분이 체내에
골고루 흡수되어 유익하다.

토종닭이나 밥을 고로쇠 약수로 해먹어도 되고.
고추장 당구는데 첨가해도 좋고 고로쇠 막걸리도 알아준다.

이 밖에 고로쇠 수액을 냉장고에 냉장 보관하면서
물이나 차대신 자주 마시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효능 및 효과

적요 : 고로쇠는 의약품도 아니고 가공 식품이 아니다.

★숙취제거에 탁월한 효과가 있다.
★내장기관의 노폐물 제거와 신진대사의 촉진 성분. 비뇨, 변비,
류머티스, 관절염, 위장병, 신경통, 피부미용에 효험이 크다.
★ 신장병, 이뇨작용에 특효가 있다.
★ 산후통에 효험이 있으며 이 수액을 마시고
한증을 하면 노폐물이 빠져나와 성인병 예방에 좋다.

기타
성인이 하루에 20ℓ 까지 마셔도
배앓이를 하지 않는다.

채취량

채취량은 1일 한나무에서 약 0.5ℓ 정도이며, 눈이 쌓이고
밤에는 영하의 온도와 낮에는 영상의 온도에 바람이 불지 않는 맑은
날에만 수액이 채취된다.

평균 한 그루당 2ℓ 의 수액을 받을 수 있는데
고로쇠는 나무의 피로 생각하면 좋을 듯 싶다.

고로쇠 보관방법

18ℓ 나 9ℓ 수액은 생수병이나 유리병에 나누어서
냉장 보관하면 된다.

(최대 15∼20일간)

햇빛을 피해 차갑고 서늘한 곳에 보관하는 것이 좋고
냉장 보관하면 변질 없어 더 오래 보관이 가능하다.
약간 뿌옅게 뜨는 부유물은 식물성 섬유와 당분이 얽혀 있는 것으로
인체에 해가 없으나 방부제가 첨가되지 않은 것이므로
되도록 빨리 마시는 것이 좋다.

고로쇠에 얽힌 전설


골리수(骨利水) : 뼈에 이로운 물

반달곰과 변강쇠에 얽힌 이야기

지리산 반야봉의 반달곰이 포수의 화살에 맞았을 때
산신령의 계시에 따라 골리수 수액을 마시고 깨끗이 나았다는
전설이 있는데 몸이 허약해진 변강쇠가 이 이야기를 듣고
뱀사골에 찾아와 고로쇠 수액을 마시고 건강을 회복했다고 한다.
이 골리수 나무가 현재의 고로쇠나무 (단풍 나무과)를 말함

그 물을 마시고 힘을 얻어 뱀사골을 내려와 뱀사골
들돌골에서 오백근 들돌을 들어 뱀사골에는 들돌골이 있다.

신라, 백제의 전투에 얽힌 이야기

삼국시대 신라와 백제의 접경지대이던 지리산에서
전투 중에 병사들이 갈증으로 샘을 찾지 못하던 중
화살이 꽂힌 나무에서 흐르는 물(골리수)를 마셨더니
갈증이 풀림려 전투에 다시 힘할 수 있었다고 함

도선국사와 고로쇠 이야기

도선국사가 오랜 수도 끝에 득도하여 일어서려는데 무릎이
펴지질 않아 나뭇가지를 잡고 일어서려는데 가지가 부러지면서
물방울이 떨어져 그 물을 받아먹고 무릎이 펴졌다고 한다.

산지 직판 안내

고로쇠는 판매처가 다양하다.
산지에서 사다 이윤을 남기고 판매하는데 단점이 있다면
산지에서 구입하는 것보다 채취한 날짜가 좀 오래 된다는 점이다.



《섬진강 발원지 일원 채취》
《택배비 포함》
《18ℓ 45,000원》

연락처 성명 : 김용호
주소 : 전북 진안군 백운면 백장로 백장로 581-15번지
Ungyo-ri, Baegun-myeon, Jinan-gun, Jeollabuk-do

전화 (063) 432-4939 휴대폰 (010) 3115-4939
판패 기간 2월 25일부터 월 4월 10일까지

섬진강 발원지

섬진강 발원지 전북 진안군 백운면 신암리 데미샘
노령산맥의 동쪽 경사면과 소백산맥의 경사면인
전북 진안 장수를 경계한 팔공산 상추막이골의 데미샘에서
발원한다.

섬진강은 유로연장 221.3km
유역면적 4,896평방 km로
전라북도, 전라남도, 경상남도의 3개도
11개시군을 거쳐 흐른다.

그 중에 유역면적 분포는 전라남도가 47%
전라북도 44% 경상남도 9%를 차지한
550리 물즐기를 형성하고 있다.

전붇 진안군 백운면출발로 마령면을 거쳐 성수면을 지나
전북 임실군 순창군을 거쳐 전남 곡성읍에서 요천과 만나고
곡성군 압록에서 보성강과 합류하여 경상남도 하동군 화개면
탑리에서부터 경상남도와 전라남도 경계를 따라 남해안의
광양만으로 흘러간다.

섬진강 특징
한강 금강 낙동강 영산강 섬진강순으로 5대 강에 속하고 자연상태가
제일 잘 보전되어 있는 것으로 유명하다.
LIST  WRITE  





전체글 목록 2018. 12. 19.  전체글: 5555  방문수: 3658262
이미지
알림 국립관리공단 사진 공모전 수상작 1~13회까지 모음 동영상
*김용호2013.08.17.*
알림 영상이미지 가져온 곳*김용호2013.05.18.*
알림 고로쇠에 대해서*김용호2010.01.07.*
알림 그때를 아시나요?*김용호2008.12.11.*
알림 이미지 복사해가기 참고
* 김용호 2005.02.25.*
5527 태백산의 겨울 김용호2018.12.13.1
5526 겨울나무 김용호2018.12.13.1
5525 겨울 물레방아 김용호2018.12.13.2
5524 겨울 김용호2018.12.13.2
5523 눈내리는 고향집 김용호2018.12.13.1
5522 시골집의 겨울 김용호2018.12.13.1
5521 겨울이 오는 길목 김용호2018.12.13.2
5520 시골집의 겨울 김용호2018.12.13.1
5519 함박눈 김용호2018.12.13.1
5518 함박눈 내리는 풍경 김용호2018.12.13.1
5517 산골의 겨울 김용호2018.12.13.2
5516 0 김용호2018.12.13.0
5515 0 김용호2018.12.13.0
5514 눈 오는 날 김용호2018.12.13.1
5513 환상적인 설경 김용호2018.11.28.3
5512 수채화 같은 겨울 호수 김용호2018.11.28.3
5511 선선한 가을길 김용호2018.11.28.2
5510 낙엽길 김용호2018.11.28.2
5509 호수 갈대 김용호2018.11.28.3
5508 가을 호수 김용호2018.11.28.2
5507 가을 도랑 김용호2018.11.28.2
5506 가을 길 김용호2018.11.28.4
5505 가을 계곡 김용호2018.11.28.2
5504 아름다운 가을길 김용호2018.11.28.2
5503 쓸쓸한 길 김용호2018.11.28.2
5502 맑은 가을 도랑 김용호2018.11.28.2
5501 쓸쓸한 가을 김용호2018.11.28.1
5500 아름다운 가을 영상 김용호2018.11.28.2
5499 화려한 가을 길 김용호2018.11.13.4
5498 가을 강 김용호2018.11.13.2
5497 단풍 김용호2018.11.13.3
5496 멋진 가을길 김용호2018.11.13.3
5495 냇가의 가을 김용호2018.11.13.2
5494 낙엽지는 길 김용호2018.11.13.3
5493 가을 날 김용호2018.11.13.2
5492 낙엽지는 길 김용호2018.11.13.2
5491 낙엽이 휘날리는 길 김용호2018.11.13.3
5490 가을 연못 김용호2018.11.01.3
5489 가을 산길 김용호2018.11.01.2
5488 가을 풍경 김용호2018.11.01.2
5487 아름다운 가을길 김용호2018.11.01.3
5486 가을 들녘 김용호2018.11.01.2
5485 고향의 아름다운 가을풍경 김용호2018.11.01.2
5484 바람 김용호2018.11.01.2
5483 고향의 가을 김용호2018.11.01.2
5482 정겨운 길 김용호2018.11.01.2
5481 은행나뭇길 김용호2018.11.01.2
5480 지는 낙엽 김용호2018.11.01.3
5479 가을 길 김용호2018.11.01.2
5478 정겨운 시골집의 가을 김용호2018.10.16.3
5477 숲길 김용호2018.10.16.2
5476 느티나무 김용호2018.10.16.2
5475 그대랑 걷고싶은 길 김용호2018.10.16.3
5474 가을 수목길 김용호2018.10.16.4
5473 10월길 김용호2018.10.16.3
5472 가을 도랑 김용호2018.10.16.2
5471 10월 계곡 김용호2018.10.16.3
5470 가을 바람 김용호2018.10.16.3
5469 아름다운 가을길 김용호2018.10.16.4
5468 장미꽃 김용호2018.09.30.3
5467 가을꽃 김용호2018.09.30.3
5466 가을 영상 김용호2018.09.30.4
5465 가을 사랑 김용호2018.09.30.3
5464 시골의 가을 김용호2018.09.30.3
5463 10월 바람 김용호2018.09.30.4
5462 들꽃 김용호2018.09.30.3
5461 코스모스 김용호2018.09.30.2
5460 가을 들길 김용호2018.09.30.3
5459 가을 저수지 김용호2018.09.30.2
5458 아름다운 코스모스길 김용호2018.09.30.2
5457 코스모스 김용호2018.09.30.2
5456 꽃바람 김용호2018.09.30.3
5455 가을 연못 김용호2018.09.30.3
5454 감나무가 있는 풍경 김용호2018.09.30.3
5453 추석 김용호2018.09.30.2
5452 가을 영상 김용호2018.09.30.2
5451 쓸쓸한 강변 김용호2018.09.30.2
5450 서리 김용호2018.09.30.2
5449 가을 계곡 김용호2018.09.30.1
5448 가을 도랑 김용호2018.09.30.2
5447 시월 김용호2018.09.30.2
5446 무륵익는 벼 김용호2018.09.30.3
5445 길 김용호2018.09.30.2
5444 노목 김용호2018.09.30.2
5443 정겨운 가을날 김용호2018.09.10.3
5442 백일홍 김용호2018.09.10.4
5441 9월의 아름다움 김용호2018.09.10.3
5440 9월 김용호2018.09.10.3
5439 바람과 코스모스 김용호2018.09.10.3
5438 코스모스길 김용호2018.09.10.2
5437 장미 김용호2018.09.10.3
5436 아름다운 섬 김용호2018.09.10.2
5435 꽃길 김용호2018.09.10.2
5434 꽃바람 김용호2018.09.10.2
5433 시원한 계곡 김용호2018.09.10.3
5432 9월의 코스모스길 김용호2018.09.10.4
5431 아름다운 강 김용호2018.09.01.3
5430 코스모스 김용호2018.09.01.4
5429 9월의 숲 김용호2018.09.01.4
5428 9월 김용호2018.09.01.4
RELOAD WRITE
1 [2] [3] [4] [5] [6] [7] [8] [9] [10]  ▶ 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