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 은 시
아이디
암호
회원가입   암호분실
ADMIN 2019. 01. 20.
 당신이 아닐까요
글쓴이: 김용호  날짜: 2018.06.14. 19:45:26   추천: 1
명시: 김민소

당신이 아닐까요

김민소

하루의 일과를 끝내고
노을이 내리는 거리를 걷다보면
뒷모습이 풍경처럼 보이는
사람이 있습니다.

가로등이 없는 어두눈 골목길
고독이란 놈에 취해 휘청거릴 때면
등불이 되어 집을 찾아주는
사람이 있습니다.

봄날이면 유채꽃이 되고
여름날이면 소나기가 되었다가
가을날이면 단풍빛이 되고
겨울날 눈꽃으로 피는

일년을 한결같이
캔버스에 내리는 시처럼
희망나무를 가슴에 자라게 하는
그림같은 사람이 있습니다.

혹시
당신이 아닐까요.


글쓴이:  암호:  댓글:  
LIST  VOTE MODIFY DELETE WRITE  





전체글 목록 2019. 01. 20.  전체글: 11501  방문수: 2175421
명시
알림 네이버에서 그도세상을 검색할 때는*김용호2018.11.12.*
알림  개인별 시 모음 안내*김용호2018.01.25.*
알림 좋은 시란 안내 말씀 적어 올립니다
*김용호2013.08.17.*
알림 주옥같은시어모음*김용호2009.09.07.*
알림 한시 모음/그도세상/김용호
*김용호2007.04.20.*
7841 저녁 강물 같은 벗 하나 있었으면 도종환김용호2019.01.18.1
7840 이 세상에는 도종환김용호2019.01.18.1
7839 호수에 걸린 낮달 류인순김용호2019.01.18.1
7838 무엇이 지나가는가 문복주김용호2019.01.18.1
7837 밥 먹는 풍경 안주철김용호2019.01.18.1
7836 낙화암 조동화김용호2019.01.18.1
7835 미루나무 유종인김용호2019.01.18.1
7834 다운로드 윤성택김용호2019.01.18.1
7833 산동네의 밤 윤성택김용호2019.01.18.1
7832 한 손 정일근김용호2019.01.18.1
7831 눈 꽃 옥경운김용호2019.01.18.1
7830 의문 문덕수김용호2019.01.18.1
7829 가로등처럼 윤기명김용호2019.01.18.1
7828 그대가 없는 거리에서 윤기명김용호2019.01.18.1
7827 직선 위에서 떨다 이영광김용호2019.01.18.1
7826 꽃 중에 꽃 유영철김용호2019.01.18.1
7825 오늘만큼은 이성지김용호2019.01.18.1
7824 아주까리 오탁번김용호2019.01.18.1
7823 밴댕이젓 이윤학김용호2019.01.18.1
7822 버려진 다리 위에 이윤학김용호2019.01.18.1
7821 나팔꽃 씨 정병근김용호2019.01.18.1
7820 시인 그리고 열정 최유주김용호2019.01.18.1
7819 省察 오세영김용호2019.01.18.1
7818 바느질 조혜경김용호2019.01.18.1
7817 수석 시편 이기애김용호2019.01.18.1
7816 잎과 가지 오규원김용호2019.01.18.1
7815 처음엔 당신의 착한 구두를 사랑했습니다 성미정김용호2019.01.18.1
7814 夫婦 김동원김용호2019.01.18.1
7813 클립 마경덕김용호2019.01.18.1
7812 층층 또는 겹겹 마경덕김용호2019.01.18.1
7811 눈 내리는 주막 김복연김용호2019.01.18.1
7810 할망구들 이종암김용호2019.01.18.1
7809 지울 수 없는 주소 박남희김용호2019.01.18.1
7808 낙화 김창완김용호2019.01.18.1
7807 순수한 사랑이란 임숙희김용호2019.01.18.1
7806 서로 기대어 살아가는 우리 임숙현김용호2019.01.18.1
7805 환하게 웃는 얼굴 남금자김용호2019.01.18.1
7804 그대 그리움은 한없고 끝이 없습니다 박고은김용호2019.01.18.1
7803 그대 사랑입니다 박고은김용호2019.01.18.1
7802 아름다운 사람 남낙현김용호2019.01.18.1
7801 완강한 몸 박설희김용호2019.01.18.1
7800 마네킹 같은 하루 이태규김용호2019.01.18.1
7799 저물 무렵 도광의김용호2019.01.18.1
7798 뜨겁게 살련다 이정용김용호2019.01.18.1
7797 그리운 어머니 이정용김용호2019.01.18.1
7796 멈춘 것이 아니야 임은숙김용호2019.01.18.1
7795 호수 배창호김용호2019.01.18.1
7794 나무는 스스로 그늘이다 배한봉김용호2019.01.18.1
7793 인생도 쉬어 가면 좋으련만 이정순김용호2019.01.18.1
7792 어떤 사랑 김영희김용호2019.01.18.1
7791 기항지(寄港地) 황동규김용호2019.01.18.1
7790 피리 허영자김용호2019.01.18.1
7789 청구서 이달균김용호2019.01.18.1
7788 나만 죽고 싶은 가을 강우식김용호2019.01.18.1
7787 달팽이 하순희김용호2019.01.18.1
7786 등(燈) 김광균김용호2019.01.18.1
7785 순무 최승호김용호2019.01.18.1
7784 먹염바다 이세기김용호2019.01.18.1
7783 은수저 김광균김용호2019.01.18.1
7782 빨래 천덕찬김용호2019.01.18.1
7781 맑은 영혼 이순희김용호2019.01.18.1
7780 촛불 김귀례김용호2019.01.18.1
7779 봄 길에 조홍원김용호2019.01.18.1
7778 하얀 발자국 이양우김용호2019.01.18.1
7777 갈색 커피 한잔 곽승란김용호2019.01.18.1
7776 겨울 연가 곽승란김용호2019.01.18.1
7775 지조 김려원김용호2019.01.18.1
7774 눈 냄새 이문재김용호2019.01.18.1
7773 사랑 때문에 최한식김용호2019.01.18.1
7772 壁벽의 의미 황순구김용호2019.01.18.1
7771 감사 예찬 이해인김용호2019.01.15.1
7770 오늘도 당신을 믿습니다 김이율김용호2019.01.15.1
7769 사랑이 무엇이길래 김지순김용호2019.01.15.1
7768 얼마나 다행이야 김지순김용호2019.01.15.2
7767 이루어 질 수 없는 사랑 이정현김용호2019.01.15.2
7766 세상이 달라졌다 정희성김용호2019.01.15.1
7765 즐거운 하루 김형영김용호2019.01.15.3
7764 어디로 가는가 박현기김용호2019.01.15.1
7763 뒷모습 이지연김용호2019.01.15.1
7762 논둑 류재봉김용호2019.01.15.1
7761 싶을 때가 있다 이초우김용호2019.01.15.1
7760 춘천 가는 길 정완영김용호2019.01.15.1
7759 선긋기 문무학김용호2019.01.15.1
7758 세 신사 이현정김용호2019.01.15.1
7757 내 사랑하는 이에게 정은초김용호2019.01.15.1
7756 붉은빛 이윤학김용호2019.01.15.1
7755 빙어 어항 이윤학김용호2019.01.15.1
7754 하마비下馬碑 앞에서 정세기김용호2019.01.15.1
7753 때 이향지김용호2019.01.15.1
7752 그대 미안합니다 정연화김용호2019.01.15.1
7751 눈 내리는 겨울 정정순김용호2019.01.15.1
7750 허장성세로다 김동원김용호2019.01.15.1
7749 페디큐어 박진형김용호2019.01.15.1
7748 마음을 내려놓다 이태관김용호2019.01.15.1
7747 난민촌 정철훈김용호2019.01.15.1
7746 비석 정재영김용호2019.01.15.1
7745 적요의 시 이재창김용호2019.01.15.1
7744 꿈꾸는 탑 배한봉김용호2019.01.15.1
7743 당신의 당신 문혜연김용호2019.01.15.1
7742 망설이지 말고 김학주김용호2019.01.15.2
RELOAD WRITE
1 [2] [3] [4] [5] [6] [7] [8] [9] [10]  ▶ 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