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 은 시
아이디
암호
회원가입   암호분실
ADMIN 2019. 01. 18.
 바람이 분다 살아야겠다
글쓴이: 김용호  날짜: 2018.05.12. 08:20:12   추천: 2
명시: 폴 발레리

바람이 분다 살아야겠다

폴 발레리

누군가가 이렇게 말했다
바람이 분다 살아야겠다

오늘아침 창문을 여니
멀리 잿빛의 도시 위로

하나 가득 몰려든 비바람
문을 닫고 돌아와
따뜻한 난로 옆에 앉는다

아, 나의 앞에는
얼마나 거친 시간들이
준비되어 있는 것일까

누군가가 말했듯이
바람이 분다


글쓴이:  암호:  댓글:  
LIST  VOTE MODIFY DELETE WRITE  





전체글 목록 2019. 01. 18.  전체글: 11471  방문수: 2173326
명시
알림 네이버에서 그도세상을 검색할 때는*김용호2018.11.12.*
알림  개인별 시 모음 안내*김용호2018.01.25.*
알림 좋은 시란 안내 말씀 적어 올립니다
*김용호2013.08.17.*
알림 주옥같은시어모음*김용호2009.09.07.*
알림 한시 모음/그도세상/김용호
*김용호2007.04.20.*
6824 눈 내리는 주막 김복연김용호2019.01.18.1
6823 1 김용호2019.01.18.0
6822 1 김용호2019.01.18.0
6821 낙화 김창완김용호2019.01.18.1
6820 1 김용호2019.01.18.0
6819 1 김용호2019.01.18.0
6818 환하게 웃는 얼굴 남금자김용호2019.01.18.1
6817 1 김용호2019.01.18.0
6816 1 김용호2019.01.18.0
6815 아름다운 사람 남낙현김용호2019.01.18.1
6814 1 김용호2019.01.18.0
6813 1 김용호2019.01.18.0
6812 1 김용호2019.01.18.0
6811 1 김용호2019.01.18.0
6810 1 김용호2019.01.18.0
6809 1 김용호2019.01.18.0
6808 1 김용호2019.01.18.0
6807 1 김용호2019.01.18.0
6806 1 김용호2019.01.18.0
6805 어떤 사랑 김영희김용호2019.01.18.1
RELOAD WRITE
1 [2] [3] [4] [5] [6] [7] [8] [9] [10]  ▶ 5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