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 은 시
아이디
암호
회원가입   암호분실
ADMIN 2020. 10. 20.
 이제 당신의 아내를 안아 주세요
글쓴이: 김용호  날짜: 2020.09.17. 21:50:02   추천: 2
명시: 미상

이제 당신의 아내를 안아 주세요

미상

TV를 켜면, 거리에 나가면
놀라운 몸매의 미인들 넘쳐 나지만
당신 아내의 넉넉한 뱃살은
헬스클럽에 등록하느니
남편 보약 한 첩,
애들 먹거리 하나 더 사들일려고 했던
아내의 넉넉한 마음입니다.

직장에도 대학에도국회에도
똑똑하고 지적인 여인들의 목소리
넘쳐 나지만 당신 아내의 넘치는 잔소리는
깨끗한 집, 반듯한 아이들,
건강한 당신을 위한
아내의 사랑외침입니다.

멋진 썬그라스에 폼나게 운전대 잡은
도로의 사모님들 넘쳐 나지만
당신의 아내가 버스의 빈자리를 보고
달려가 앉는 건 집안일에, 아이들 등살에,
남편 뒷바라지, 지친 일상에 저린 육체를
잠시라도 기대어 쉼으로서

가족을 위한 충전이 필요한 까닭입니다.

결혼 전에는 새 모이만큼 먹더니
요즘은 머슴 밥 같이 먹어대는 아내.
당신의 아내가 아이들이 남긴 밥,
접시 귀퉁이의 반찬까지 먹어치우는 것은
당신의 늦은 귀가로 밀려 돌아가는 식은밥,
남은 반찬의 처리가 두렵기도 하지만
당신의 피땀 흘린 댓가를 감히 소홀히 못하는
당신에 대한 사랑 때문입니다.

모처럼의 가족 나들이에
세련된 화장, 멋진 옷차림을 바랬지만
당신의 아내가 편한 바지에
헐렁한 티셔츠에, 굽 낮은 구두를 신고
나서는 것은 사랑스런 당신의 아이들을
더 잘 돌보려는 엄마의 소중한 마음 때문입니다.

밖의 밥이 지겨운 당신
김이 모라모락 나는 갓 지은 밥을 먹고 싶은
당신에게 아이들 앞세워 외식 타령하는
당신 아내의 외식타령은
365일 밥짓고 치우는 그녀가
반찬 걱정, 치울 걱정 때문이 아니고
잠깐의 여유라도 소중한 가족과 함께
가족사랑을 다듬고 나누고 싶은
소박한 소망 때문입니다.

일주일 내내 일에 지친 당신.
주말엔 그저 잠만 쏟아지는데
나가고 싶어 안달하며 볶아대는 당신의 아내.
그것은 당신이 지겨운 일터를 벗어나
맘껏 휴식을 취하고 싶은 편안한 집이
당신의 아내에겐 출, 퇴근도 없이
쏟아지는 일꺼리를 처리해야 하는
간혹은 벗어나 곱은 일터이기 때문입니다.

꿈 많고, 아름답고,
날씬하고, 건강했던 당신의 그녀가
아무런 꿈도 없이, 생각도 없이,
하루하루를 그냥 살아가는
보통 아줌마가 되어버린 것은
당신에게 그녀의 일생을
통채로 걸었기 때문입니다.

그녀의 꿈이 바로 당신이 되어 버렸기 때문입니다.
아가씨 때의 당당함은 어디로 갔는지
"자기, 날 사랑해, 사랑하긴 하냐구"
귀찮도록 따라 다니며 물어대는 당신의 아내
그녀에게 필요한 것은 아무런 느낌 없이
아내이기 때문에 던져지는 키스와 포옹이 아니라
가슴 가득 안은 사랑을 사무치도록 전하는
그런 포옹입니다.

이제 당신의 아내를 안아 주세요.
당신의 사랑이 전해질 때까지
꼬~옥~
아주 꼬~옥~~말입니다.
귀에 대고 속삭이세요.
"정말 당신을 사랑한다"고……


글쓴이:  암호:  댓글:  
LIST  VOTE MODIFY DELETE WRITE  





전체글 목록 2020. 10. 20.  전체글: 25711  방문수: 2895892
명시
알림 하카마란*김용호2020.10.01.*
알림 그도세상 회칙
*2020.04.25.*
알림 김용호시안내
*김용호2020.01.12.*
알림 개인별시모음안내*김용호2020.01.06.*
알림 선미숙 시 모음 70편*김용호2019.08.12.*
25271 눈 풀꽃 루이즈 글...김용호2020.10.12.1
25270 애도 루이즈 글...김용호2020.10.12.1
25269 피아니시모 김명은김용호2020.10.12.1
25268 뿔 이야기 박무웅김용호2020.10.12.1
25267 마음의 여유 작자 미상김용호2020.10.12.1
25266 꿈틀거리다 김승희김용호2020.10.12.1
25265 소리 없이 오고가는 인연 서미숙김용호2020.10.12.1
25264 한맥 서미숙김용호2020.10.12.1
25263 사람의 천사 김종연김용호2020.10.12.1
25262 증명사진 정선희김용호2020.10.12.1
25261 매일 새롭게 웃고 우는 달팽이처럼 이승예김용호2020.10.12.1
25260 먹태를 두드리며 김창균김용호2020.10.12.1
25259 사랑의 마법 서영복김용호2020.10.12.1
25258 추잉의 밤 윤성택김용호2020.10.12.1
25257 가을은 나유순김용호2020.10.12.1
25256 섬진강의 뱃사공 신경림김용호2020.10.12.1
25255 올해 겨울 신경림김용호2020.10.12.1
25254 당신은 좋은 사람입니다 달라이 라...김용호2020.10.12.1
25253 가을 숲에서 답을 찾다 임은숙김용호2020.10.12.1
25252 마스크 조선의김용호2020.10.12.1
25251 물방울 속의 코끼리 박지웅김용호2020.10.12.1
25250 말이 씨가 되니 선미숙김용호2020.10.12.1
25249 사랑은 선미숙김용호2020.10.12.1
25248 당신과 함께 하는 가을 박태규김용호2020.10.12.1
25247 해피 버스데이 오탁번김용호2020.10.12.1
25246 친밀감 최문자김용호2020.10.12.1
25245 가을로 띄우는 편지 허광빈김용호2020.10.12.1
25244 선물 같은 한가위 안귀분김용호2020.10.12.1
25243 상주 공검호 연못 안귀분김용호2020.10.12.1
25242 가을 편지 김재진김용호2020.10.12.1
25241 경계 3 홍소식김용호2020.10.12.1
25240 가지 끝에 매달린 사랑 최은주김용호2020.10.12.1
25239 창문을 닦으면 다시 생겨나는 구름처럼 김유미김용호2020.10.12.1
25238 개인용 옥상 김유미김용호2020.10.12.1
25237 그냥 사랑해야지 이석희김용호2020.10.12.1
25236 나란한 시 장수양김용호2020.10.12.1
25235 가을이 서럽지 않게 김광섭김용호2020.10.12.1
25234 너를 만나고 나는 이근대김용호2020.10.12.1
25233 가을이 오면 현미정김용호2020.10.12.1
25232 가을밤의 몽환 강효수김용호2020.10.12.1
25231 씨앗을 받으며 허영자김용호2020.10.08.1
25230 벼랑에 지는 꽃 도종환김용호2020.10.08.1
25229 할아버지의 우물 김만수김용호2020.10.08.1
25228 가을 수채화 김민소김용호2020.10.08.1
25227 인터스텔라 박후기김용호2020.10.08.1
25226 민들레 최문자김용호2020.10.08.1
25225 늦가을에 임영석김용호2020.10.08.1
25224 호기심 파블로 네...김용호2020.10.08.1
25223 추억 이원진김용호2020.10.08.1
25222 그리운 눈사람 남길순김용호2020.10.08.1
25221 밤비 한용국김용호2020.10.08.1
25220 물의 집 박제천김용호2020.10.08.1
25219 침묵은 금이 간다 서하김용호2020.10.08.1
25218 만나기 전부터 날 사랑하셨다지요 최옥김용호2020.10.08.1
25217 가을 가을로 박수준김용호2020.10.08.1
25216 가을의 길목에서 김단김용호2020.10.08.1
25215 모래 한 알로 사는 법 박규리김용호2020.10.08.1
25214 한가지 기술 엘리자베스...김용호2020.10.08.1
25213 사랑이라 그리 말하겠습니다 서태우김용호2020.10.08.1
25212 바꿀 수 있는 힘 틱낫한김용호2020.10.08.1
25211 하늘 서영아김용호2020.10.08.1
25210 가을 사랑입니다 박고은김용호2020.10.08.1
25209 다음 대상의 무게를 구하시오 류진김용호2020.10.08.1
25208 너로서 살아가라 로저스 쉴...김용호2020.10.08.1
25207 내 살던 곳을 찾아 손광세김용호2020.10.08.1
25206 오늘 같은 날이 있었습니다 김정식김용호2020.10.08.1
25205 세상은 아름다워라 박영숙영김용호2020.10.08.1
25204 포기하지 말아요 클린턴 하...김용호2020.10.08.1
25203 봄을 잠시 멈추다 이정화김용호2020.10.08.1
25202 다시 스무 살이 된다면 이정화김용호2020.10.08.1
25201 끝까지 가라 찰스 부코...김용호2020.10.08.1
25200 명약 선미숙김용호2020.10.08.1
25199 부모님께 선미숙김용호2020.10.08.1
25198 지나가는 사람은 다비드 에...김용호2020.10.08.1
25197 추억 조병화김용호2020.10.08.1
25196 평형수 정호승김용호2020.10.08.1
25195 가을밤의 꿈 김도연김용호2020.10.08.1
25194 마음의 잠 김중일김용호2020.10.08.1
25193 물집의 시간 정수자김용호2020.10.08.1
25192 10월 박상희김용호2020.10.08.1
25191 인생 계획서 글래디 로...김용호2020.10.08.1
25190 수평선 전정자김용호2020.10.08.1
25189 손님 전정자김용호2020.10.08.1
25188 순리 서영복김용호2020.10.08.1
25187 노을지는 풍경 서영복김용호2020.10.08.1
25186 하지만 벌써 버릴 수 없는 장옥관김용호2020.10.08.1
25185 꽃눈이 생겼다는 거지 장옥관김용호2020.10.08.1
25184 기억은 몰래 쌓인다 김행숙김용호2020.10.08.1
25183 당신과 당신 김행숙김용호2020.10.08.1
25182 적정 소비량 이훤김용호2020.10.08.1
25181 함께 걸어갔으면 좋겠다 김현미김용호2020.10.08.1
25180 가을엔 그리운 사람을 만나고 싶다 김영국김용호2020.10.08.1
25179 10월의 한 자락 이혜진김용호2020.10.08.1
25178 닳은 공 권민경김용호2020.10.08.1
25177 물 위에 찍힌 발자국 김충규김용호2020.10.08.1
25176 행복한 그리움 이춘호김용호2020.10.08.1
25175 개나리꽃 피다 신달자김용호2020.10.08.1
25174 당신의 낮은 노래 김춘경김용호2020.10.08.1
25173 그대 발자국 정지원김용호2020.10.08.1
25172 낙동강에 유월이 오면 정지원김용호2020.10.08.1
RELOAD WRITE
1 [2] [3] [4] [5] [6] [7] [8] [9] [10]  ▶ 2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