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 은 시
아이디
암호
회원가입   암호분실
ADMIN 2020. 07. 10.
 이웃집/안도현
글쓴이: 김혜지  날짜: 2004.03.17. 14:58:43   추천: 228
명시:

이웃집

안도현

이웃집 감나무가 울타리를 넘어왔다
가지 끝에 오촉 전구알 같은 홍시도 몇 개 데리고
우리 집 마당으로 건너왔다

나는 이미 익을 대로 익은 저 홍시를
따먹을 것인가, 말 것인가
몇 날 며칠 고민에 빠지지 않을 수 없었다
아들은 당장 따먹어 버리자고 했고,
딸은 절대로 안 된다 했다

이웃집 감나무 주인도
월경(越境)한 감나무 가지 하나 때문에
꽤나 골치 아픈 모양이었다

우리 식구들이 홍시를
따먹었는지, 그냥 두었는지
여러 차례 담 너머로 눈길을 던지곤 했다

그때마다 아내는 감나무 가지에서
홍시가 떨어질까 싶어 마음을 졸였다 한다
밤중에 변소에 가다가도
감나무 가지에 불이 켜져 있나, 없나
먼저 살핀다고 한다

아, 우리가 이렇게 된 것은
감나무 때문인가
홍시 때문인가
울타리 때문인가


- 박달재 : 김혜지님 고맙구먼유 좋은글 오려주셔서 잘보구가유
글쓴이:  암호:  댓글:  
LIST  VOTE MODIFY DELETE WRITE  





전체글 목록 2020. 07. 10.  전체글: 24041  방문수: 2668326
명시
알림 그도세상 회칙
*2020.04.25.*
알림 김용호시안내
*김용호2020.01.12.*
알림 개인별시모음안내*김용호2020.01.06.*
알림 선미숙 시 모음 70편*김용호2019.08.12.*
알림 *김용호2018.11.12.*
201 소녀 김성희김용호2018.04.01.6
200 신문을 사는 마음 황금찬김용호2018.04.01.10
199 벚나무 강미정김용호2018.04.01.7
198 옷을 빨다가 강민경김용호2018.04.01.8
197 사랑은 정원에 꽃밭 같아서 공재룡김용호2018.04.01.10
196 살다 보면 권정순김용호2018.04.01.7
195 어느 화가의 꿈 김관호김용호2018.04.01.13
194 내 가슴에는 김덕성김용호2018.04.01.4
193 향기 풍기는 봄 김덕성김용호2018.04.01.10
192 기억 저편에 김수미김용호2018.04.01.8
191 꽃샘바람 김수미김용호2018.04.01.11
190 백목련 김영배김용호2018.04.01.4
189 봄을 기다리는 마음 김영배김용호2018.04.01.6
188 싱그러운 봄 향기 김인숙김용호2018.04.01.9
187 건너편의 여자 김정란김용호2018.04.01.8
186 삶의 길목에서 김홍성김용호2018.04.01.6
185 삶의 깊은 곳에는 늘 김홍성김용호2018.04.01.13
184 봄이 좋다 노혜정김용호2018.04.01.8
183 꽃무릇 속에서 도지현김용호2018.04.01.9
182 꽃은 피고 지고 또 피고 지고 도지현김용호2018.04.01.11
181 별을 마신 영혼 박미향김용호2018.04.01.7
180 아버지 박미향김용호2018.04.01.3
179 인생의 아픔 박외도김용호2018.04.01.7
178 제비꽃 백승훈김용호2018.04.01.8
177 공동체 백원기김용호2018.04.01.5
176 꽃 서영식김용호2018.04.01.7
175 내 마음의 거울 배헤경김용호2018.04.01.10
174 분홍 분홍 김혜영김용호2018.04.01.5
173 때로는 나도 증발되고 싶다 김지향김용호2018.04.01.9
172 따먹은 잡동사니 김지향김용호2018.04.01.10
171 나 지금 그대에게 가고 싶습니다 김정래김용호2018.04.01.12
170 봄 서정 허정영김용호2018.04.01.3
169 한바탕 웃음으로 하영순김용호2018.04.01.5
168 봄나들이 하영순김용호2018.04.01.5
167 오늘 최홍윤김용호2018.04.01.5
166 참 좋았던 봄날이 오고 있다 최춘자김용호2018.04.01.10
165 그대에게 가고 싶네 최영복김용호2018.04.01.14
164 봄길 최영희김용호2018.04.01.8
163 두 마음 정재석김용호2018.04.01.6
162 꿈에서 정재석김용호2018.04.01.6
161 제비꽃 연가 정연복김용호2018.04.01.7
160 사랑하면 진달래처럼 정연복김용호2018.04.01.5
159 나를 찾아서 임은숙김용호2018.04.01.8
158 봄날 그대는 임영준김용호2018.04.01.4
157 다시 도진 사랑 이종승김용호2018.04.01.10
156 기다리는 마음 이정애김용호2018.04.01.11
155 그리움이 빗물 되어 이정애김용호2018.04.01.7
154 인생의 빈 병 이정규김용호2018.04.01.8
153 행복 꽃 이재옥김용호2018.04.01.9
152 쏟아지는 봄빛 속에 이응윤김용호2018.04.01.9
151 봄 언덕 이원문김용호2018.04.01.6
150 촉심(燭心) 이양우김용호2018.04.01.6
149 진실의 꽃 이양우김용호2018.04.01.8
148 목련 같은 여자 이종승김용호2018.04.01.12
147 그대 먼 곳에 조은주김용호2018.04.01.5
146 꽃비 사랑 조은주김용호2018.04.01.6
145 벗이여 최명운김용호2018.04.01.7
144 사랑의 덫 최명운김용호2018.04.01.9
143 어느 봄날 오후 최제순김용호2018.04.01.7
142 빈 가지에 걸린 삶 최학김용호2018.04.01.9
141 하늘 한 모금 마시고 최학김용호2018.04.01.8
140 생일 나태주김용호2018.03.25.9
139 온라인 이복희김용호2018.03.25.6
138 산방일기(山房日記) 신석정김용호2018.03.25.10
137 산산산 신석정김용호2018.03.25.8
136 그리워 안희선김용호2018.03.25.7
135 사랑과 운명 안희선김용호2018.03.25.12
134 오이도 근처 양현근김용호2018.03.25.8
133 억새꽃 유강희김용호2018.03.25.5
132 봄의 강가 유종인김용호2018.03.25.9
131 꽃 마음으로 오십시오 이해인김용호2018.03.25.14
130 흐린 독백 지소영김용호2018.03.25.5
129 작은 들꽃 조병화김용호2018.03.25.9
128 모란 해후 문성해김용호2018.03.25.9
127 둥근 사이 박덕규김용호2018.03.25.12
126 꽃사슴 박두진김용호2018.03.25.14
125 너는 박두진김용호2018.03.25.8
124 눈맞춤 신석정김용호2018.03.25.7
123 어느 지류(支流)에 서서 신석정김용호2018.03.25.9
122 꽃 멀미 김충규김용호2018.03.25.11
121 다정함의 세계 김행숙김용호2018.03.25.10
120 아름다운 당신의 미소 김홍성김용호2018.03.25.16
119 우리 둘이 함께 라면 김홍성김용호2018.03.25.13
118 울타리 류인서김용호2018.03.25.11
117 설봉 속금산 박병순김용호2018.03.25.9
116 알 박세미김용호2018.03.25.7
115 시의 쓸모 박이문김용호2018.03.25.7
114 지는 싸움 박일환김용호2018.03.25.9
113 몸살 박제영김용호2018.03.25.12
112 봄비의 저녁 박주택김용호2018.03.25.10
111 그대 그리움의 나무 도지현김용호2018.03.25.16
110 아픔을 수반한 사랑이지만 도지현김용호2018.03.25.10
109 나의 삶 박성관김용호2018.03.25.8
108 님의 행복 박성관김용호2018.03.25.5
107 흔적 김춘수김용호2018.03.25.13
106 나의 노래 정채봉김용호2018.03.25.8
105 내 마음의 고삐 정채봉김용호2018.03.25.10
104 완행열차 허영자김용호2018.03.25.13
103 모자나무 박찬일김용호2018.03.25.7
102 늦봄에 온 전화 서안나김용호2018.03.25.11
RELOAD WRITE
 1 ◀ [181] [182] [183] 184 [185] [186] [187] [188] [189] [190]  ▶ 2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