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 은 시
아이디
암호
회원가입   암호분실
ADMIN 2020. 07. 04.
 이런 적 있지요
글쓴이: 김용호  날짜: 2020.04.25. 14:53:33   추천: 4
명시: 정용철

이런 적 있지요

정용철

앞으로 어떤 일을 할까?
내 인생을 어떻게 살까?
고민하면서 세상의 모든 문제를 혼자 끌어안고
절망과 희망사이에서 괴로워한 적이 있지요.

마음의 이상과 눈앞의 현실사이에서 어느 족을 택할까?
망설이다가 결국 현실로 돌아서는 내 모습을 보면서
실망한 적이 있지요.

내가 잘못한 것 같아 당장 사과 전화를 하고 싶지만
자존심도 상하고 마음이 정리되지 않아 전화기를
들었다가 놓았다가 하다가 끝내 전하지 못한
부끄러움이 마음에 많이 쌓였지요.

잠자리에 들면서 바로 이거야 싶은 기막힌 해결의
실마리를 찾았지만 다음날 아침이 되면 그것이
너무나 가벼워 다시 무거운 현실의 짐을
지고 집을 나선 적이 있지요.

사랑한다고 말하고 싶지만 그 고백이 그 사람의
아픔이 아니라 내 아픔이 될까 염려되어 아무
말도 못하고 돌아서면서 사랑하면서도
어쩌지 못하는 나의 이기심에 몸서리친 적이 있지요.

내 주변의 모든 사람을 아끼고 사랑하며 좋은 점만을
보자고 다짐하지만 어느새 그 사람은 하고
소근대는 제 자신에 실망한 적이 있지요.

누군가를 믿고 가까이 다가가고 싶지만 한 발짝
내딛을 적마다 의심이 생겨 나중엔 아무도 믿지
못하는 게 아닐까? 의심한 적이 있지요.

아무리 아름다워도 흔들리지 않는 꽃은 없고 아무리
반짝여도 어둠에 갇히지 않는 별은 없습니다.
우리가 흔들리는 것은 꽃을 피우기 위함이고
우리가 어두운 것은 반짝이기 위함입니다.



글쓴이:  암호:  댓글:  
LIST  VOTE MODIFY DELETE WRITE  





전체글 목록 2020. 07. 04.  전체글: 23527  방문수: 2656056
명시
알림 그도세상 후원계좌번호안내
*2020.04.25.*
알림 김용호시안내
*김용호2020.01.12.*
알림 개인별시모음안내*김용호2020.01.06.*
알림 선미숙 시 모음 70편*김용호2019.08.12.*
알림 *김용호2018.11.12.*
23527 1 김용호2020.07.04.0
23526 1 김용호2020.07.04.0
23525 1 김용호2020.07.04.0
23524 1 김용호2020.07.04.0
23523 1 김용호2020.07.04.0
23522 1 김용호2020.07.04.0
23521 1 김용호2020.07.04.0
23520 1 김용호2020.07.04.0
23519 1 김용호2020.07.04.0
23518 1 김용호2020.07.04.0
23517 1 김용호2020.07.04.0
23516 1 김용호2020.07.04.0
23515 1 김용호2020.07.04.0
23514 1 김용호2020.07.04.0
23513 1 김용호2020.07.04.0
23512 1 김용호2020.07.04.0
23511 아무도 슬프지 않도록 정호승김용호2020.07.03.1
23510 울지 말고 꽃을 보라 정호승김용호2020.07.03.1
23509 마음 다스리기 오그만디노김용호2020.07.03.1
23508 손님 맹문재김용호2020.07.03.1
23507 두 노인 정희성김용호2020.07.03.1
23506 먼지 정희성김용호2020.07.03.1
23505 바람 잡기 문대성김용호2020.07.03.1
23504 마음껏 슬퍼하라 메리 캐서...김용호2020.07.03.1
23503 관심 조미하김용호2020.07.03.1
23502 꽃 피고 지는 날에 조미하김용호2020.07.03.1
23501 가로등 민병식김용호2020.07.03.1
23500 눈물의 기도 조순자김용호2020.07.03.1
23499 민들레꽃 조순자김용호2020.07.03.1
23498 6월이 오면 로버트 브...김용호2020.07.03.1
RELOAD WRITE
1 [2] [3] [4] [5] [6] [7] [8] [9] [10]  ▶ 7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