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 은 시
아이디
암호
회원가입   암호분실
ADMIN 2020. 07. 16.
 마흔 다섯
글쓴이: 김용호  날짜: 2019.11.09. 20:45:44   추천: 1
명시: 서정주

마흔 다섯

서정주

마흔 다섯은
귀신이 와 서는 것이
보이는 나이.

참 대 밭 같이
참 대 밭 같이

겨울 마늘 낼
풍기며
처녀 귀신들이
돌아와 서는 것이
보이는 나이.

귀신을 길를 만큼 지긋치는 못해도
처녀 귀신허고
상면은 되는 나이.


글쓴이:  암호:  댓글:  
LIST  VOTE MODIFY DELETE WRITE  





전체글 목록 2020. 07. 16.  전체글: 24151  방문수: 2681767
명시
알림 그도세상 회칙
*2020.04.25.*
알림 김용호시안내
*김용호2020.01.12.*
알림 개인별시모음안내*김용호2020.01.06.*
알림 선미숙 시 모음 70편*김용호2019.08.12.*
알림 *김용호2018.11.12.*
18401 신은 아름다워요 김영승김용호2020.07.10.1
18400 저에게 두 번째 이름을 주세요 이재훈김용호2020.07.10.1
18399 한 마디 말처럼 동시영김용호2020.07.10.1
18398 태초를 낳는 아낙 동시영김용호2020.07.10.1
18397 당신을 소요소요하다 유혜영김용호2020.07.10.1
18396 거울에는 내내 텅 빈 것이 비치고 류휘석김용호2020.07.10.1
18395 봄 김지윤김용호2020.07.10.1
18394 시체 중 이영광김용호2020.07.10.1
18393 코로나 19 조영두김용호2020.07.10.1
18392 구름의 베어링 하재연김용호2020.07.10.1
18391 이 세상 어딘가에 박성철김용호2020.07.09.1
18390 아무생각 안 하기는 어떻게 하나 강성애김용호2020.07.09.1
18389 고슴도치 딜레마 곽도경김용호2020.07.09.1
18388 나에겐 암호가 걸려 있다 이혜자김용호2020.07.09.1
18387 내일이 보내온 편지 선미숙김용호2020.07.09.1
18386 가지치기 선미숙김용호2020.07.09.1
18385 연리지몽 김윤이김용호2020.07.09.1
18384 코로나 19 조영두김용호2020.07.09.1
18383 중심 조진희김용호2020.07.09.1
18382 화병 김은우김용호2020.07.09.1
18381 울지 않는 여자 이화은김용호2020.07.09.1
18380 유년의 거울 박성우김용호2020.07.09.1
18379 먼 훗날까지 지켜야 할 약속이 있다 김인숙김용호2020.07.09.1
18378 당신의 일곱 시간 조기영김용호2020.07.09.1
18377 반달 조기영김용호2020.07.09.1
18376 그림자 김인자김용호2020.07.09.1
18375 세월 박우복김용호2020.07.09.1
18374 흔적 박우복김용호2020.07.09.1
18373 내 영혼 스러지기 전에 김윤진김용호2020.07.09.1
18372 늦깎이 사랑 때문에 김윤진김용호2020.07.09.1
18371 망각의 강 하나 흐르게 하고싶다 박소향김용호2020.07.09.1
18370 유리遊離 눈물 박소향김용호2020.07.09.1
18369 기분 상점 임지은김용호2020.07.09.1
18368 당신은 내 가슴속 영원한 사랑입니다 양애희김용호2020.07.09.1
18367 재의 중력 김태희김용호2020.07.09.1
18366 시월에 박종영김용호2020.07.09.1
18365 유월의 들꽃 박종영김용호2020.07.09.1
18364 내가 살아보니까 장영희김용호2020.07.09.1
18363 눈꺼풀의 무게 하린김용호2020.07.09.1
18362 생각하며 말하고 싶은 그대에게 정이산김용호2020.07.09.1
18361 허물 정종수김용호2020.07.09.1
18360 어느 날 박영철김용호2020.07.09.1
18359 당신 그립고 외로운 날 박영철김용호2020.07.09.1
18358 밤의 팔레트 강혜빈김용호2020.07.09.0
18357 여름 서정 강혜빈김용호2020.07.09.1
18356 기벽 강기원김용호2020.07.09.1
18355 고서점 나카타니 ...김용호2020.07.09.1
18354 뼈아픈 후회 황치우김용호2020.07.09.1
18353 행복해진다는 것 헤르만 헤...김용호2020.07.09.1
18352 고인돌 고성만김용호2020.07.09.1
18351 그리운 상처 홍수희김용호2020.07.09.1
18350 어머니의 길 배종숙김용호2020.07.09.1
18349 봄의 전령 앞에 선 여린 꽃잎 김명숙김용호2020.07.09.1
18348 비에 젖은 슬픈 그리움 김명숙김용호2020.07.09.1
18347 의미 찾기 홍성표김용호2020.07.09.1
18346 축의 시간 백무산김용호2020.07.09.1
18345 비 너무 많은 느낌표 김성희김용호2020.07.09.1
18344 온종일 사물처럼 김성희김용호2020.07.09.1
18343 누군가 그랬다 한문석김용호2020.07.09.1
18342 자활 변희수김용호2020.07.09.1
18341 울음의 기원 김완수김용호2020.07.09.1
18340 이런 마음으로 살고 싶다 조미하김용호2020.07.09.1
18339 불가능은 없다 조미하김용호2020.07.09.1
18338 빙화(氷花) 김월수김용호2020.07.09.1
18337 표절을 왜 해 하영순김용호2020.07.09.1
18336 거기서부터 쓸쓸 변희수김용호2020.07.09.1
18335 그리운 것은 그리운 대로 최인숙김용호2020.07.09.1
18334 지워지는 네 생각 최인숙김용호2020.07.09.1
18333 토마토 소바 김소연김용호2020.07.09.1
18332 머리말 김소연김용호2020.07.09.1
18331 행복저축 현미정김용호2020.07.09.1
18330  조국 현미정김용호2020.07.09.1
18329 더불어 가는 길 정채균김용호2020.07.09.1
18328 깊고 푸른 숨 김사리김용호2020.07.09.1
18327 세월의 향기 김춘경김용호2020.07.09.1
18326 사랑하기에 좋은 당신을 사랑합니다 강우혁김용호2020.07.09.1
18325 사랑할 때 용혜원김용호2020.07.09.1
18324 한 사람을 사랑했네 이정하김용호2020.07.09.1
18323 플루토 신혜정김용호2020.07.09.1
18322 아버지의 어깨 양경미김용호2020.07.09.1
18321 목 백일홍 꽃 그늘에서 보낸 한철 고재종김용호2020.07.09.1
18320 억새 꽃 빛 서천에 놀이나 좀 비낄까 고재종김용호2020.07.09.1
18319 사랑보다 큰 선물은 없습니다 유동범김용호2020.07.09.1
18318 이후의 주소 김대호김용호2020.07.09.1
18317 사랑 초 조순자김용호2020.07.09.1
18316 낮잠 방해하기 이근화김용호2020.07.09.1
18315 고향집 빈 마당 이정애김용호2020.07.09.1
18314 벚꽃이 휘날리는 거리 이정애김용호2020.07.09.1
18313 나무는 나무를 이병일김용호2020.07.09.1
18312 불과 꽃과 잉어의 시 이병일김용호2020.07.09.1
18311 아버님께 보내는 편지 송미숙김용호2020.07.09.1
18310 하얀 미소 속의 구절초 송미숙김용호2020.07.09.1
18309 북극 이영주김용호2020.07.09.1
18308 투어 조해주김용호2020.07.09.1
18307 인생 최영미김용호2020.07.09.1
18306 꽃살문 이정록김용호2020.07.09.1
18305 세월의 강물 따라 김길숙김용호2020.07.09.1
18304 야산에 핀 진달래처럼 김길숙김용호2020.07.09.1
18303 그 바다에서 나는 쓸쓸했다 최옥김용호2020.07.09.1
18302 밤길 이병초김용호2020.07.09.1
RELOAD WRITE
[1] 2 [3] [4] [5] [6] [7] [8] [9] [10]  ▶ 2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