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 은 시
아이디
암호
회원가입   암호분실
ADMIN 2019. 11. 14.
 겨울 산행
글쓴이: 김용호  날짜: 2019.11.07. 16:34:15   추천: 1
명시: 노태웅

겨울 산행

노태웅

하얀 세계
어느 누가 당신을
먼저 정복할 수 있을까?
따스한 손 기다리는
소리 없는 침묵

겨울
그리고

그 가운데 멈춰진 자리
바람만 인다

야호∼
소리 한번 지르면
꺼지지 않는 분화구처럼
내 몸에서 번지는 하얀 열기
우주 어느 공간 머물 때
나는 정상에 서 있었다.



글쓴이:  암호:  댓글:  
LIST  VOTE MODIFY DELETE WRITE  





전체글 목록 2019. 11. 14.  전체글: 18501  방문수: 2365188
명시
알림 그도세상 안내*김용호2019.08.12.*
알림 선미숙 시 모음 48편*김용호2018.11.12.*
알림 이점순 시 모음 75편*김용호2018.01.25.*
알림  김수향 시 모음 25편
*김용호2013.08.17.*
알림 주옥같은시어모음*김용호2009.09.07.*
18331 수녀 1 이해인김용호2019.11.10.1
18330 신문 나태주김용호2019.11.10.1
18329 11월에 이향아김용호2019.11.10.1
18328 젊음 사무엘 울...김용호2019.11.10.1
18327 좌우동체 우진용김용호2019.11.10.1
18326 동포는 고향입니다 윤보라김용호2019.11.10.1
18325 입동 윤보영김용호2019.11.10.1
18324 입동 이덕수김용호2019.11.10.1
18323 11월 정군수김용호2019.11.10.1
18322 입동 저녁 이성선김용호2019.11.10.1
18321 노숙자의 주검 윤용기김용호2019.11.10.1
18320 한파주의보 윤용기김용호2019.11.10.1
18319 수선화 이문조김용호2019.11.10.1
18318 아버지의 땅 이문조김용호2019.11.10.1
18317 전화 이우걸김용호2019.11.10.1
18316 자본주의 정세훈김용호2019.11.10.1
18315 아직도 놀고 있어요 이화은김용호2019.11.10.1
18314 귀뚜라미를 조심하셔요 정숙자김용호2019.11.10.1
18313 11월의 일기장 이승복김용호2019.11.10.1
18312 첫눈 오는 날 이성지김용호2019.11.10.1
18311 버스는 오늘도 내일로 퇴근하고 있다 윤순찬김용호2019.11.10.1
18310 꽃봉오리 안광수김용호2019.11.10.1
18309 길 안광수김용호2019.11.10.1
18308 사랑합니다 신미항김용호2019.11.10.1
18307 사랑아 보고싶다 신미항김용호2019.11.10.1
18306 견딜 수 없네 정현종김용호2019.11.10.1
18305 창 정현종김용호2019.11.10.1
18304 꿈 권지숙김용호2019.11.10.1
18303 공산성의 들꽃 문효치김용호2019.11.10.1
18302 문을 위한 에스키스 천서봉김용호2019.11.10.1
18301 아지랑이 김대원김용호2019.11.10.1
18300 횡단을 위한 주파수 박정대김용호2019.11.10.1
18299 첫눈 내리던 날에 주명옥김용호2019.11.10.1
18298 첫사랑 주명옥김용호2019.11.10.1
18297 허물 벗다 김덕남김용호2019.11.10.1
18296 달빛 읽기 민병도김용호2019.11.10.1
18295 빛살무늬 토기 손증호김용호2019.11.10.1
18294 완성은 지루하다 손현숙김용호2019.11.10.1
18293 바나나 김화순김용호2019.11.10.1
18292 입장들 조말선김용호2019.11.10.1
18291 당신 반칙이야 조선의김용호2019.11.10.1
18290 11월에는 김덕성김용호2019.11.10.1
18289 담쟁이 김덕성김용호2019.11.10.1
18288 가족 주일례김용호2019.11.10.1
18287 나는 당신 생각으로 후회를 한다 주일례김용호2019.11.10.1
18286 술을 많이 마시고 잔 어젯밤은 신동엽김용호2019.11.10.1
18285 마지막 달력 한 장을 넘기며 김대식김용호2019.11.10.1
18284 네 잎 클로버 김대식김용호2019.11.10.1
18283 이제 그만 날 잊어요 정연화김용호2019.11.10.1
18282 우리는 아름다운 중년 정연화김용호2019.11.10.1
18281 입동 이외수김용호2019.11.09.1
18280 11월 유안진김용호2019.11.09.1
18279 귀뚜라미와 나와 윤동주김용호2019.11.09.1
18278 귀뚜라미 김동리김용호2019.11.09.1
18277 비 젖는 언덕에서 김동리김용호2019.11.09.1
18276 11월의 비가 도혜숙김용호2019.11.09.1
18275 입동 박광호김용호2019.11.09.1
18274 11월의 거리에서 김정호김용호2019.11.09.1
18273 11월의 밤 서지월김용호2019.11.09.1
18272 물의 뿌리 차수경김용호2019.11.09.1
18271 올해도 빈손 나태주김용호2019.11.09.1
18270 우물터에서 나태주김용호2019.11.09.1
18269 길에게 묻다 박소영김용호2019.11.09.1
18268 도둑 일기 손우석김용호2019.11.09.1
18267 입동 노명순김용호2019.11.09.1
18266 입동 박금숙김용호2019.11.09.1
18265 가뭄 손정모김용호2019.11.09.1
18264 병원에서 차창룡김용호2019.11.09.1
18263 만추 서혜미김용호2019.11.09.1
18262 11월 이수희김용호2019.11.09.1
18261 담쟁이가 있는 풍경 홍수희김용호2019.11.09.1
18260 담쟁이넝쿨 성백군김용호2019.11.09.1
18259 입동 심지향김용호2019.11.09.1
18258 11월에는 한 다발에 꽃을 송정숙김용호2019.11.09.1
18257 눈 오는 언덕 차성우김용호2019.11.09.1
18256 휘파람 불던 밤 차성우김용호2019.11.09.1
18255 요즘 사람들은 매일 붕대를 감는다 손상근김용호2019.11.09.1
18254 입동 김영재김용호2019.11.09.1
18253 상처받은 자에게 쑥부쟁이 꽃잎을 박남준김용호2019.11.09.1
18252 아름다운 사람이 떠나고 오랜 박남준김용호2019.11.09.1
18251 입동 권경업김용호2019.11.09.1
18250 유관순 누님 천상병김용호2019.11.09.1
18249 11월 홍경임김용호2019.11.09.1
18248 뉘엿한 말 권상진김용호2019.11.09.1
18247 입동아침 오정방김용호2019.11.09.1
18246 11월 안재동김용호2019.11.09.1
18245 물길 김광규김용호2019.11.09.1
18244 어느 조카의 일기 홍관희김용호2019.11.09.1
18243 11월 오세영김용호2019.11.09.1
18242 십일월 김광협김용호2019.11.09.1
18241 귀뚜라미 한기홍김용호2019.11.09.1
18240 보헤미안 랩소디 오민석김용호2019.11.09.1
18239 입동 김귀녀김용호2019.11.09.1
18238 황소 한도훈김용호2019.11.09.1
18237 조문 안도현김용호2019.11.09.1
18236 어린 공화국이여 김기림김용호2019.11.09.1
18235 입동 한혜영김용호2019.11.09.1
18234 11월 염창권김용호2019.11.09.1
18233 독립의 붓 김남주김용호2019.11.09.1
18232 혁명은 패배로 끝나고 김남주김용호2019.11.09.1
RELOAD WRITE
1 [2] [3] [4] [5] [6] [7] [8] [9] [10]  ▶ 1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