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 은 시
아이디
암호
회원가입   암호분실
ADMIN 2019. 05. 25.
 오월 편지
글쓴이: 김용호  날짜: 2019.05.07. 01:58:43   추천: 1
명시: 도종환

오월 편지

도종환

붓꽃이 핀 교정에서 편지를 씁니다
당신이 떠나고 없는 하루 이틀은 한 달 두 달처럼 긴데
당신으로 인해 비어있는 자리마다 깊디깊은 침묵이 앉습니다
낮에도 뻐꾸기 울고 찔레가 피는 오월입니다
당신 있는 그곳에도 봄이면 꽃이 핍니까
꽃이 지고 필 때마다 당신을 생각합니다
어둠 속에서 하얗게 반짝이며 찔레가 피는 철이면
더욱 당신이 보고 싶습니다
사랑하는 사람을 잃은 사람은 다 그러하겠지만
오월에 사랑하는 사람을 잃은 이가 많은 이 땅에선
찔레 하나가 피는 일도 예사롭지 않습니다
이 세상 많은 이들 가운데 한 사람을 사랑하며
오래도록 서로 깊이 사랑하는 일은 아름다운 일입니다
그 생각을 하며 하늘을 보면 꼭 가슴이 멥니다
얼마나 많은 이들이 서로 영원히 사랑하지 못하고
너무도 아프게 헤어져 울며 평생을 사는지 아는 까닭에
소리 내어 말하지 못하고 오늘처럼 꽃잎에 편지를 씁니다
소리 없이 흔들리는 붓꽃 잎처럼 마음도 늘 그렇게 흔들려
오는 이 가는 이 눈치에 채이지 않게 또 하루를 보내고
돌아서는 저녁이면 저미는 가슴 빈자리로 바람이 가득가득
몰려옵니다
뜨거우면서도 그렇게 여린 데가 많던 당신의 마음도
이런 저녁이면 바람을 몰고 가끔씩 이 땅을 다녀갑니까
저무는 하늘 낮달처럼 내게 와 머물다 소리 없이 돌아가는
사랑하는 사람이여


글쓴이:  암호:  댓글:  
LIST  VOTE MODIFY DELETE WRITE  





전체글 목록 2019. 05. 25.  전체글: 13801  방문수: 2198524
명시
알림 네이버에서 그도세상을 검색할 때는*김용호2018.11.12.*
알림  개인별 시 모음 안내*김용호2018.01.25.*
알림 좋은 시란 안내 말씀 적어 올립니다
*김용호2013.08.17.*
알림 주옥같은시어모음*김용호2009.09.07.*
알림 한시 모음/그도세상/김용호
*김용호2007.04.20.*
13411 동반자 박고은김용호2019.05.22.1
13410 비 빗방울 그리고 박고은김용호2019.05.22.1
13409 놓고 싶지 않은 아름다운 손 송정림김용호2019.05.22.1
13408 서로 기대고 사는 인연 송정림김용호2019.05.22.1
13407 그래도 될까요 서명옥김용호2019.05.22.1
13406 그런 날이 있습니다 서명옥김용호2019.05.22.1
13405 상사화 류인서김용호2019.05.22.1
13404 철쭉 류인서김용호2019.05.22.1
13403 점묘 박용래김용호2019.05.22.1
13402 안개 아침 서숙희김용호2019.05.22.1
13401 휴일 서숙희김용호2019.05.22.1
13400 하얀 마음 안광수김용호2019.05.22.1
13399 마음에 이슬방울 맺힐 때 신순희김용호2019.05.22.1
13398 나무도마 신기섭김용호2019.05.22.1
13397 내일에 가 닿고 싶네 박지영김용호2019.05.22.1
13396 누군가가 되고 싶습니다 이보숙김용호2019.05.22.1
13395 소가죽 북 손택수김용호2019.05.22.1
13394 차심 손택수김용호2019.05.22.1
13393 뒷모습 나태주김용호2019.05.22.1
13392 거룩하지 못한 밤 박성규김용호2019.05.22.1
13391 고향 오세철김용호2019.05.22.1
13390 기다리는 것 봄 오세철김용호2019.05.22.1
13389 구부러지는 것들 박용하김용호2019.05.22.1
13388 큰일이다 이상국김용호2019.05.22.1
13387 한밤의 빗소리 이양우김용호2019.05.22.1
13386 새에 관한 명상 이양우김용호2019.05.22.1
13385 양파 김창균김용호2019.05.22.1
13384 하얀 계절의 기다림 오광수김용호2019.05.22.1
13383 하얀 계절의 일기 오광수김용호2019.05.22.1
13382 가슴속 흐르는 비 박광호김용호2019.05.22.1
13381 그대여 매 순간 이인환김용호2019.05.22.1
13380 하늘 끝 닿을때 까지 김은재김용호2019.05.22.1
13379 폐가 순례 1 마종하김용호2019.05.22.1
13378 설일(雪日) 이승은김용호2019.05.22.1
13377 세월의 힘 김황흠김용호2019.05.22.1
13376 토란잎에 궁그는 빗방울 김황흠김용호2019.05.22.1
13375 꽃가루가 흩날리어 이승부김용호2019.05.22.1
13374 새벽 그리움의 당신 김정래김용호2019.05.22.1
13373 서글픈 운명 김정래김용호2019.05.22.1
13372 삶 이순일김용호2019.05.22.1
13371 빈손으로 가는 인생 김홍성김용호2019.05.22.1
13370 작두 앞에서 맹문재김용호2019.05.22.1
13369 깨진 빗방울 이수명김용호2019.05.22.1
13368 아름다운 능소화 김현희김용호2019.05.22.1
13367 여름 이야기 김현희김용호2019.05.22.1
13366 이방인 이소현김용호2019.05.22.1
13365 아스팔트 런웨이 이소현김용호2019.05.22.1
13364 명사산을 오르다 박남준김용호2019.05.22.1
13363 전봇대 김진숙김용호2019.05.22.1
13362 사랑해요 당신 이성지김용호2019.05.22.1
13361 사랑처럼 강물처럼 박만엽김용호2019.05.22.1
13360 세수 이선영김용호2019.05.22.1
13359 감 꽃 피는 계절 노태웅김용호2019.05.22.1
13358 우포 늪 이상범김용호2019.05.22.1
13357 신비와 무질서 서윤호김용호2019.05.22.1
13356 꽃의 이야기 이우창김용호2019.05.22.1
13355 푸르름 속에 이우창김용호2019.05.22.1
13354 유월 문턱 이원문김용호2019.05.22.1
13353 입만 다물면야 김재원김용호2019.05.22.1
13352 나무 이지엽김용호2019.05.22.1
13351 그리움 전혜린김용호2019.05.22.1
13350 꽁초 생각 심인자김용호2019.05.22.1
13349 쉽게 보내는 하루 임곤택김용호2019.05.22.1
13348 마지막 광부 정영주김용호2019.05.22.1
13347 누가 봐도 이화은김용호2019.05.22.1
13346 다중 자화상 김상미김용호2019.05.22.1
13345 어느 봄날 조성국김용호2019.05.22.1
13344 검은 흙 전남진김용호2019.05.22.1
13343 더러는 말하고 싶어 이호정김용호2019.05.22.1
13342 인생이라는 무대 신영란김용호2019.05.22.1
13341 나의 드라마 이혜자김용호2019.05.22.1
13340 그리움 김숙희김용호2019.05.22.1
13339 첫 줄 심보선김용호2019.05.22.1
13338 안개비 김영천김용호2019.05.22.1
13337 말 심은섭김용호2019.05.22.1
13336 먼 불빛 이태수김용호2019.05.22.1
13335 중년의 밤 김왕노김용호2019.05.22.1
13334 구멍 신현림김용호2019.05.22.1
13333 그냥 김은령김용호2019.05.22.1
13332 쇠똥구리 조수옥김용호2019.05.22.1
13331 아버지로 산다는 것 정세기김용호2019.05.22.1
13330 별꽃 이해수김용호2019.05.22.1
13329 오월의 찬미 조미경김용호2019.05.22.1
13328 꽃잎이 지고 있습니다 임은숙김용호2019.05.22.1
13327 꼭두각시인생 임은숙김용호2019.05.22.1
13326 헤아려본 슬픔 정철훈김용호2019.05.22.1
13325 마주한 찻잔 안경애김용호2019.05.22.1
13324 빗물처럼 적셔지는 그리움 안경애김용호2019.05.22.1
13323 찔레꽃 정연화김용호2019.05.22.1
13322 수련 정연화김용호2019.05.22.1
13321 노을같이 바람같이 황송문김용호2019.05.22.1
13320 창에 기대어 로버트 브...김용호2019.05.22.1
13319 아버지의 지게등 곽성숙김용호2019.05.22.1
13318 존재의 꽃 한승희김용호2019.05.22.1
13317 하늘 쉼보르스카김용호2019.05.22.1
13316 온유의 꽃 지소영김용호2019.05.22.1
13315 오늘 우리가 헤어질 수 없는 이유 지소영김용호2019.05.22.1
13314 뒷사람 최태랑김용호2019.05.22.1
13313 인연의 꽃 곽승란김용호2019.05.22.1
13312 인연의 줄기 곽승란김용호2019.05.22.1
RELOAD WRITE
1 [2] [3] [4] [5] [6] [7] [8] [9] [10]  ▶ 1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