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 은 시
아이디
암호
회원가입   암호분실
ADMIN 2019. 01. 18.
 세상에서 가장 기쁜 시
글쓴이: 김용호  날짜: 2018.10.15. 19:01:39   추천: 1
명시: 장시하

세상에서 가장 기쁜 시

장시하

오늘 나는
그대 가슴에 세상에서 가장 기쁜 시를 쓴다

그대를 사랑하는 내 영혼의 붓으로
내 생명의 수액 고이 적셔
천년이 지나도 변치 않는 가슴으로
세상에서 가장 기쁜 시를 쓴다

한 때 세상에서
가장 슬픈 시를 쓰던 나를
한 때 잿빛 하늘만을 바라보며

아파하던 나를
한 때 삶의 끈을
스스로 끊으려던 나를
당신의 순결한 사랑은 나를 세상에서
가장 기쁜 시를 쓰게 하였다

가장 힘겹고 눈물겨울 때
당신은 나를 안아주었고 눈물을 닦아주었다

내 생명을 나 보다 더 아껴주고
내 영혼을 나 보다 더 사랑해 준 사람
이제 흔들리지도 아파하지도 않으리라

그대 가슴에 세상에서
가장 기쁜 시를 쓰며 함께 걸어가리라

길에서 만나는 모든 것들에
사랑이란 이름을 지어주며
당신께 아름다운 세상을 선물하며
고운 추억을 함께 빚으며
세상에서 가장 기쁜 시를 그대 가슴에 새기리라

오늘 나는
그대 가슴에 세상에서 가장 기쁜 시를 쓴다.


글쓴이:  암호:  댓글:  
LIST  VOTE MODIFY DELETE WRITE  





전체글 목록 2019. 01. 18.  전체글: 11451  방문수: 2173320
명시
알림 네이버에서 그도세상을 검색할 때는*김용호2018.11.12.*
알림  개인별 시 모음 안내*김용호2018.01.25.*
알림 좋은 시란 안내 말씀 적어 올립니다
*김용호2013.08.17.*
알림 주옥같은시어모음*김용호2009.09.07.*
알림 한시 모음/그도세상/김용호
*김용호2007.04.20.*
9621 기항지(寄港地) 황동규김용호2019.01.18.1
9620 피리 허영자김용호2019.01.18.1
9619 청구서 이달균김용호2019.01.18.1
9618 나만 죽고 싶은 가을 강우식김용호2019.01.18.1
9617 달팽이 하순희김용호2019.01.18.1
9616 등(燈) 김광균김용호2019.01.18.1
9615 순무 최승호김용호2019.01.18.1
9614 먹염바다 이세기김용호2019.01.18.1
9613 은수저 김광균김용호2019.01.18.1
9612 빨래 천덕찬김용호2019.01.18.1
9611 맑은 영혼 이순희김용호2019.01.18.1
9610 촛불 김귀례김용호2019.01.18.1
9609 봄 길에 조홍원김용호2019.01.18.1
9608 하얀 발자국 이양우김용호2019.01.18.1
9607 갈색 커피 한잔 곽승란김용호2019.01.18.1
9606 겨울 연가 곽승란김용호2019.01.18.1
9605 지조 김려원김용호2019.01.18.1
9604 눈 냄새 이문재김용호2019.01.18.1
9603 사랑 때문에 최한식김용호2019.01.18.1
9602 壁벽의 의미 황순구김용호2019.01.18.1
RELOAD WRITE
1 [2] [3] [4] [5] [6] [7] [8] [9] [10]  ▶ 5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