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 은 시
아이디
암호
회원가입   암호분실
ADMIN 2019. 01. 18.
 눈물겹도록 사랑한 사람
글쓴이: 김용호  날짜: 2018.10.15. 18:36:50   추천: 1
명시: 김설하

눈물겹도록 사랑한 사람

김설하

아날로그 시계 칭얼대는 날이면
설핏 잠든 꿈속으로 날아와
눈물로 얼룩진 머리카락 쓰다듬는 너
그리움으로 쏟은 피눈물로
마른 가슴 홍수 지곤 했어

속고 또 속으며
기다리는 세월을 살면서
삼라만상이 변해도
변하지 않는 건 마음이라고
외롭고 슬픈 줄 알면서 사랑하니까

옛 기억으로
숨어버릴 사람이었다면
기울인 술잔에 출렁거릴 저 눈물
부디 죽도록 사랑한다고
네 가슴속에 살 집 하나 지어줄래

우리에게 영원히 꺼지지 않는 등불
날마다 보고픔으로 가슴 짓무르는
너는 나에게 그런 사람이야 사랑해
날마다 그리움으로 목마른
나는 너에게 그런 사람이잖아 사랑해


글쓴이:  암호:  댓글:  
LIST  VOTE MODIFY DELETE WRITE  





전체글 목록 2019. 01. 18.  전체글: 11451  방문수: 2173312
명시
알림 네이버에서 그도세상을 검색할 때는*김용호2018.11.12.*
알림  개인별 시 모음 안내*김용호2018.01.25.*
알림 좋은 시란 안내 말씀 적어 올립니다
*김용호2013.08.17.*
알림 주옥같은시어모음*김용호2009.09.07.*
알림 한시 모음/그도세상/김용호
*김용호2007.04.20.*
9671 기항지(寄港地) 황동규김용호2019.01.18.1
9670 피리 허영자김용호2019.01.18.1
9669 청구서 이달균김용호2019.01.18.1
9668 나만 죽고 싶은 가을 강우식김용호2019.01.18.1
9667 달팽이 하순희김용호2019.01.18.1
9666 1 김용호2019.01.18.0
9665 순무 최승호김용호2019.01.18.1
9664 먹염바다 이세기김용호2019.01.18.1
9663 1 김용호2019.01.18.0
9662 빨래 천덕찬김용호2019.01.18.1
9661 맑은 영혼 이순희김용호2019.01.18.1
9660 1 김용호2019.01.18.0
9659 봄 길에 조홍원김용호2019.01.18.1
9658 하얀 발자국 이양우김용호2019.01.18.1
9657 1 김용호2019.01.18.0
9656 1 김용호2019.01.18.0
9655 1 김용호2019.01.18.0
9654 눈 냄새 이문재김용호2019.01.18.1
9653 사랑 때문에 최한식김용호2019.01.18.1
9652 壁벽의 의미 황순구김용호2019.01.18.1
RELOAD WRITE
1 [2] [3] [4] [5] [6] [7] [8] [9] [10]  ▶ 5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