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 화
아이디
암호
회원가입   암호분실



 
 
 
 
 
 
 
 
 
 
 
 
 
 
 
 
 
 
 
 
그도세상:::예화
  DELETE

ADMIN 2018. 07. 17.
 마지막 끈
글쓴이: 김용호  날짜: 2018.07.02. 23:35:28   추천: 2
예화:

마지막 끈


영국의 케이 미술관에는 프레드릭 왓츠가 그린 ´소망´이라는
그림이 전시되어 있습니다.
동그란 지구 위에 눈을 다쳐 가리고 있는 한 여인이 손에는 작은
비파를 들고 있습니다.
그 비파는 한 줄만 남겨져 있고 다른 줄은 모두 끊어져 있는 상태며
배경은 어두워 제대로 분간을 할 수 없는 상태로 표현되어 있습니다.
그러나 그 상황에서도 여인의 표정에는 두려움이 서려있지 않으며,
오히려 한 줄만 남아있는 비파를 계속해서 켜는 포즈를 잡고 있습니다.
프레드릭은 이 그림에 대해서 다음과 같이 설명했습니다.
˝인간에게 그 어떤 시련이 닥친다 해도 소망만 있다면 극복이
가능하다는 메시지를 전하고 싶었습니다.
어두운 세상이라 해도, 눈이 다쳤다 해도, 소망만 있다면 인간은
모든 시련을 극복할 수 있습니다.
비파의 마지막 남은 한 줄은 그 소망을 표현한 것입니다.˝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