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 글
아이디
암호
회원가입   암호분실



  ○ 좋은글 모음
  ○ 우화(禹話)
  ○ 고사성어 이야기
  ○ 유머(Humour)
  ⊙ 동영상

  ◎ 엣세이(Essay)

  ◎ 최봉 글방

  ◎ 방명록(GuestBook)

  † 정릉감리교회
  DELETE

ADMIN 2018. 09. 22.
 나라고 할 것이 없다
글쓴이: 김용호  날짜: 2018.04.30. 23:22:10   조회: 426   추천: 10
좋은글:




      나라고 할 것이 없다

      사람들은 자기 자신을 어떤 것과 동일시 해 놓고
      그것이 자신인 줄로 착각하며 살아갑니다.

      자신의 정체성, 지위, 돈, 소유물, 학력 등 누구나
      자기 자신에 대한 다양한 자기만의 아상,
      혹은 에고를 가지고 삽니다.

      그러나 이 세상에 그 어떤 것도
      나 자신과 동일시 할 것은 아무 것도 없습니다.

      딱 잘라 ‘이것이 나다’라고
      할 만한 것은 아무 것도 없습니다.

      돈 좀 있고, 지위가 좀 높고, 사회적으로 이름을
      드날린다는 사실, 그 사실이 나인 것은 아닙니다.

      그저 그것들은 잠시 걸치는 겉옷일 뿐입니다.
      그러나 많은 사람들은 그 겉모습에 속고 물론 스스로도
      그 껍데기에 속곤 합니다.

      그러나 지혜로운 이라면
      그것들을 타파할 수 있어야 합니다.

      세상에서는 그것을 중요시 여깁니다.
      좋은 차를 타고, 넓은 아파트에 살면서, 돈을
      펑펑 쓰고 살면 남들이 대접해 줍니다.

      나를 바라보는 눈빛이 다릅니다.
      그것은 너무나 달콤합니다.

      그러다 보니 더 많이 벌고 싶고,
      더 많이 쌓아 두고 싶고,

      더 많이 주목받고 싶으며,
      더 높은 자리에 오르고 싶어집니다.

      그러나 바로 그 껍데기에 대한
      그릇된 집착을 비울 수 있어야 합니다.

      비움이란 가지지 않는 것이 아니라,
      가지고 살더라도 거기에 얽매여

      집착하지 않을 수 있어야 한다는 말입니다.
      집착을 비우면 비우는 만큼 자유로와 집니다.

      겉모습이나, 외적인 모습이 나 자신이라는 착각에서
      벗어날 때 비로소 우리는 어디에도 걸리지
      않는 대자유인 삶을 살 수 있습니다.

      출처 : 법상스님 글 중에서




LIST